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4·27재보선]손학규 당선소감 "기쁨보다 책임감 앞선다"

머니투데이
  • 정지은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8 10: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손학규 민주당 후보가 4.27 재보궐선거에서 당선되자 27일 오후 경기 분당 후보자 사무실에서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손학규 민주당 후보가 4.27 재보궐선거에서 당선되자 27일 오후 경기 분당 후보자 사무실에서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2012년 대선과 총선을 앞두고 열린 '4.27 재보궐선거'의 당선 결과가 주목받고 있다. 이 가운데 경기 성남시 분당을 국회의원으로 출마해 승리를 거둔 손학규(63) 민주당 후보가 "기쁨보다 책임감이 앞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손 후보는 28일 오전5시께 자신의 트위터에 "감사합니다. 기쁨보다 무거운 책임감이 앞선다"고 글을 올렸다. 손 후보는 "이번 당선은 저 개인의 승리가 아니라 변화에 대한 국민의 열망과 내일을 향한 희망의 승리"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민생의 정의와 통합의 새로운 사회, 함께 잘 사는 나라를 위해 국민만을 보고 더욱 낮은 자세로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강원도지사 선거에서 당선이 확정된 최 후보는 27일 저녁 7시16분께 "강원도지사 선거에 함께해주시고 성원해주신 분들, 그 성원의 의미를 심장에 새기겠다"며 "그 자발적인 열정이 준 큰 감동과 가슴의 울림을 잊지 않겠다"고 트위터에 글을 올렸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선거 최대 격전지로 꼽힌 경기 성남 분당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손 후보가 51.0%의 득표로 48.3%를 얻은 강재섭(63) 한나라당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또 MBC 전 사장 간의 대결로 관심을 모았던 강원도지사 선거는 최 후보 51.1%의 지지를 얻어 46.6%를 득표한 엄기영 한나라당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