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테마가 있는 전통 시장투어, 상권 살린다

머니위크
  • 강동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04 08: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장보러 가던 전통시장이 관광 상품으로 변신한다. 시장경영진흥원(원장 정석연)은 역사, 문화, 웰빙 등 관광 상품으로 가치가 있는 전통시장 30곳과 주변 관광지를 연계한 ‘2011 시장투어 사업’을 5월부터 시행한다.

시장투어 사업은 전통시장과 그 주변 관광지를 연계하여 당일 또는 무박2일로 다녀오는 여행상품으로 2005년부터 시행해온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중 하나로, 2011년에는 예년보다 많은 시장과 알찬 프로그램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사업이다.

‘수 만가지 매력이 와락樂, 시장투어 30선’으로 명명된 이번 사업에는 볼거리 시장투어, 역사문화 시장투어, 건강웰빙 시장투어, 바다어촌 시장투어 등 네 가지 테마로 나누어 30곳의 시장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전통시장 고객 유치에 나설 예정이다.

볼거리 시장투어에 선정된 전통시장은 정선시장, 영동전통시장, 제천역전시장 등 8개 시장으로 시장을 둘러싼 이색 볼거리가 테마이다. 또한 역사문화 시장투어로 선정된 양평시장, 보은전통시장, 남원공설시장 등 8개 시장은 문화와 시장이 어울린 역사문화 여행 코스이다.

무주시장, 곡성기차마을전통시장 등 건강웰빙 시장투어로 선정된 4곳은 건강한 먹거리를 토대로 참살이 여행 코스로 구성되어 있고, 자갈치문화관광, 주문진수산시장, 인천종합어시장 등 7개 시장이 선정된 바다어촌 시장투어는 수산시장의 특성을 살려 싱싱하게 살아 숨 쉬는 활력 넘치는 여행 코스이다.

이밖에도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와 연계하여 봉덕신시장, 서남신시장, 불로전통시장 등 대구 소재 3개 시장을 추가로 선정하여 총 30개의 시장투어로 운영된다.

볼거리 시장투어에 선정된 시장 중 하나인 함평전통시장의 경우, 당일 코스가 함평자연생태공원을 거쳐 시장체험 후 잠월미술관을 관람할 수 있고, 무박코스의 경우 유달산 일등바위, 노적봉에 오른 후 시장체험과 함평자연생태공원을 관람하는 두 가지 코스를 운영하는 등 시장마다 특색을 살린 투어 코스들이 마련되어 있다.

시장경영진흥원 정석연 원장은 “시장투어 사업을 통해 수만 가지의 매력이 있는 전통시장과 주변 관광지와의 연계를 통해 전통시장을 문화관광 상품으로 가치를 높이는 한편 타지역 관광객 유치를 통해 우리의 전통시장을 활성화 시킬 계획이다.”고 말했다.

시장투어 일정은 시장경영진흥원 홈페이지(www.sijang.or.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