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린이날 선물, 옷·장난감이 최선?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04 07: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임지수의 '지수'이야기]

어린이날 선물, 옷·장난감이 최선?
어린이날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모든 부모가 그렇듯 두아이의 엄마인 기자도 아이들에게 어린이날 선물로 무엇을 해줄지 몇일을 고민했다.

어린이날이 '선물 받는 날'이라고 알고 있는 8살 큰 아이는 얼마 전부터 이거 사달랬다 저거 사달랬다 주문이 많았다. 결국 외모에 관심이 부쩍 는 탓에 옷으로 결정하고 같이 모니터 앞에 앉아 장바구니에 이것저것 담는 것으로 해결. 아직 아무 생각없는 둘째에게는 요즘 완전히 꽂혀 있는 공룡 인형을 사주기로 했다.

그런데 작년 어린이날에는 무슨 선물을 해줬지? 아무리 생각해도 잘 기억이 안 난다. 큰 아이에게 물어봐도 잘 기억을 못 한다. 미니홈피를 뒤져보니 작년 어린이날에는 큰 아이에게 인형, 작은 아이에게는 옷을 사줬던것 같다. 그때도 아마 고민고민하다 결정했을게 분명하지만 올해와 구성은 크게 다르지 않다. 또 준 사람도, 받은 사람도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 더군다가 큰 아이는 그때 받았던 인형이 어디에 있는지도 모르겠단다.

친구와 메신저로 이런 저런 대화를 나누다 어린이날 무슨 선물은 정했냐고 물었더니 아이 앞으로 펀드 하나를 더 들 계획이라고 했다. 아이가 태어난 다음해 어린이날에 들었던 어린이펀드의 수익률이 꽤 좋다며 올해 하나 더 들겠다는 것이다.

아, 그러고 보니 때마다 '아이에게 물려주고 싶은 주식', '아이의 안정적인 미래를 위한 펀드 선물' 등의 기사를 접해 놓고도 정작 실천에 옮기지는 못하고 있었다. 큰 아이가 맞았던 첫 어린이날에 어린이 펀드 하나를 골라 가입했다면 지금쯤 얼마의 수익률을 올리고 있을까.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현재 운용되고 있는 어린이펀드는 총 27개. 중요한 건 이들 어린이펀드의 수익률이다. 어린이펀드 가운데 올들어 수익률이 가장 우수한 펀드는 동부아이사랑고배당 1(주식) 클래스C1로 연초 이후 수익률이 21.18%를 기록, 코스피지수 상승률을 웃돌고 있다. 이외 하나UBS가족사랑짱적립식 K-1(주식) 클래스C1(17.27%) 이나 신한BNPP Tops엄마사랑어린이적립식1[주식](종류C1, 13.01%) 등도 좋은 수익률을 올리고 있다. 특히 신한BNPP Tops엄마사랑어린이적립식1[주식](종류C1)의 5년 수익률은 122.67%에 달하고 동부 아이사랑 고배당1(주식) 클래스C1의 5년 수익률도 100%를 넘어 112.42를 기록 중이다.

어린이날 기대했던 선물을 받지 못하는 아이라면 실망할 수도 있겠지만 단순히 일회성 이벤트로 끝내지 않고 아이들의 미래까지도 생각하는 색다른 선물을 주는 것도 나쁘지 않아 보인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