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JW홀딩스, 1Q 영업수익 145억...전년비 14%↓(상보)

머니투데이
  • 김명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04 11: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JW홀딩스 (5,410원 상승110 -2.0%)(대표 이경하)는 1분기에 영업수익(지주회사 매출과 지분법이익 합산) 145억원을 올려 전년동기 169억원보다 14% 감소했다고 4일 밝혔다.

JW홀딩스의 영업이익은 9억6000만원으로 전년도 19억6000만원보다 51% 줄었다.

JW중외제약 (32,600원 상승650 -1.9%)도 1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JW중외제약은 1분기에 매출 1080억원을 기록 전년동기대비 4.1% 줄었다. JW중외제약의 1분기 영업이익은 70억원으로 전년도보다 39% 감소했다.

JW중외제약은 "매출의 경우 차세대항생제 이미페넴, 수액제 등의 매출이 상승했지만 가나톤 특허만료, 리바로 약가인하 등 외부요인으로 인해 지난해 대비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영업이익은 판매관리비의 지속적인 감소에도 불구하고 당진공장 이전으로 인한 매출원가 상승으로 하락했으며, 순이익도 감소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JW중외제약은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발기부전치료제 신약 아바나필 출시를 비롯해 신개념 철분주사제 페린젝트, 전립선비대증치료제 트루패스 등 오리지널 품목을 중심으로 한 학술마케팅을 통해 제약업계 환경변화에 대응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