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나도! 단돈 300만원 이면 쇼핑몰사장 !

머니투데이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25 10: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쇼핑몰 대리점 사장이 되면 매달 연금이 통장으로...

요즈음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지 않는 연예인이 없을 정도로 쇼핑몰은 부업의 상징이다. 또한, 패션 쇼핑몰로 10억 소녀, 5억 소녀라는 유명세를 떨치며 고수익을 올리고 있는 얼짱스타도 있어 일반인에게는 쇼핑몰 CEO가 선망의 대상이 된지 오래전 일이다.
중소기업에 다니는 김부장은 요사이 편안한 마음으로 아주 즐거운 직장 생활을 보내고 있다. 그는 얼마 전 지인의 소개로 ‘이판도라몰’(www.epm.io)의 위탁대리점 운영에 관한 설명을 듣고 원금보존이나 수익률이 좋아서 부업이라도 할까하고 국내 굴지의 인터넷쇼핑몰 ‘이판도라몰’의 위탁대리점 계약을 체결하였는데 수입이 현업과 비교해 봐도 손색이 없어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해외여행 및 국내여행도 최저가격으로 이용 할 수 있으며, 명품구매는 물론 일상생활에서 사용되는 생활필수품도 구매 후 에는 실적에 따라 캐쉬백을 해주니, 너무나 좋아 마음이 뿌듯하다. 300만원정도 투자하면 기간종료 후 원금도 반환 해 주고, 시중금리보다 좋은 조건의 수익구조와 인터넷 쇼핑몰 성격상 안정적인 수입구조를 가진 것에 대하여 놀라웠다.
매장도 없는 인터넷 쇼핑몰 시장이 거대 공룡인 백화점 매출보다 높고, 하루의 방문객은 수백만 이상 이라니, 인터넷 시장에서만 가능한 일이다.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인터넷 종합쇼핑몰인 ‘이판도라몰’이 큰 쇼핑몰로 자리매김 하면 지금의 부업 보다 몇 배가 나아지고 평생 수익을 낼 수 있으니 마냥 신기하기만 하다. 지금은 사업초기라 300만원 투자한 시점에 서 바로 대리점 자격을 주지만 향후엔 대리점이 많아 질 경우엔 엄격한 심사와 영업력에 따라서 대리점 자격을 줄 것이다.
현재 국내 굴지의 소셜커머스 업체가 사업초기에는 월 매출 2000만원정도 이었는데, 1년 만에 년 200억 이상으로 성장 한 것을 보면, IT기반의 새로운 아이디어 사업인 경우 가능성은 매우 높다. 적은 비용으로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만족시킬 수 있는 위탁대리점사업에 동참하는 행운을 잡을 수 있길 바란다.
문의: 02)557-0500



※ 본 자료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비즈니스정보입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