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차, 대형트럭 '트라고' 실연비는 11.4km/ℓ?

머니투데이
  • 김보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25 11: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트라고 연비마스터 선발대회서 '중형차 수준'인 11.4km/ℓ 기록 나와

↑현대자동차는 24일 대형트럭 ‘트라고’의 우수한 연료비 절감효과를 널리 알리기 위해 '2011 트라고 연비마스터 선발대회를' 개최했다.사진은 대회 입상자들이 대형트럭 트라고를 배경으로 우승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좌측부터) 3위 김건우씨(48세), 1위 신융복씨(54세), 2위 이성휘씨(43세).
↑현대자동차는 24일 대형트럭 ‘트라고’의 우수한 연료비 절감효과를 널리 알리기 위해 '2011 트라고 연비마스터 선발대회를' 개최했다.사진은 대회 입상자들이 대형트럭 트라고를 배경으로 우승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좌측부터) 3위 김건우씨(48세), 1위 신융복씨(54세), 2위 이성휘씨(43세).
대형트럭의 연비가 리터당 11.4km로 중형 승용차와 비슷한 수준을 달성해 화제다.

현대자동차 (229,000원 상승500 -0.2%)는 지난 24일 대형트럭 '트라고'의 우수한 연료비 절감효과를 널리 알리기 위해 '2011 트라고 연비마스터 선발대회'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현대차는 유가 상승으로 인해 운송 유류비 부담이 증가한 화물차 업계의 어려운 상황에서 경제 운전의 중요성과 연비 우수 차량의 필요성을 알리고, 현대차 대형 트럭의 우수한 연비를 알리기 위해 이번 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선발된 10명의 우수 연비 고객들이 서울시 서초구 교육 문화회관을 출발해 경부고속도로 양재IC에서 안성 톨게이트까지 왕복 약 118km 구간을 운행하는 동안 소모된 연료량을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대형 트럭임에도 1~3위 입상 운전자의 연비는 모두 리터당 11km를 넘었다. 전체 참가 차량의 평균 연비도 리터당 9.8km에 이르렀다. 통상 시내 주행시 연비가 리터당 5km 수준인 것을 감안하면 우수한 수준이다.

현대차는 이날 11.4 km/ℓ의 연비로 대회 1위를 차지한 신융복 씨 (54세)에게 ‘연비마스터’ 트로피와 함께 부상으로 4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수여했다.

또한 현대차는 2·3 위 입상자에도 각각 200만원, 1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제공했고, 참가자 전원에게는 5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하는 등 총 3000만원 상당의 상품을 부상으로 수여했다.

연비마스터 우승자인 신융복 씨는 "이번 대회를 통해 현대 트라고 트랙터의 우수한 연비를 실감하였고, 연비 운전에 따른 연료 절감 효과에 새삼 놀랐다"며 “평소 차분한 운전 습관과 차량에 적용된 연비관련 첨단 사양을 최대한 활용한 것이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트라고 연비마스터 선발대회를 확대 실시해 더 많은 고객에게 현대차의 연비우수성과 연비 향상 운전에 대한 중요성을 알릴 계획"이라며 "대형 트럭의 꾸준한 연비 개선을 위해 차량개발 초기 단계부터 신기술 개발은 물론 운행 편의성 개선 등 최상의 상품성을 갖춰 화물운송 업계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