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황금원숭이-말하는 코끼리 온라인에서 만나요"

머니투데이
  • 오동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30 1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에버랜드 위드에버랜드 통해 '온라인 동물원' 6월 오픈

↑삼성에버랜드 블로그 위드에버랜드.
↑삼성에버랜드 블로그 위드에버랜드.
중국의 1급 보호동물인 황금원숭이와 말하는 코끼리, 백호 등 에버랜드에 있는 희귀 동물들을 온라인 공간에서 만날 볼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삼성에버랜드는 블로그 위드에버랜드(www.witheverland.com)를 통해 에버랜드 동물들의 다양한 정보를 담은 '온라인 동물원'을 6월부터 오픈한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에버랜드에 따르면 매주 금요일 연재될 온라인 동물원은 국내에서 오직 에버랜드만 보유하고 있는 '황금원숭이', '흰머리 마모셋' 등 일반인들이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희귀 동물들의 다채로운 모습을 색다른 방식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에버랜드 방문 전후 현장에서 놓칠 수 있는 동물들의 재미있고, 유익한 정보들을 차분하게 살펴볼 수 있는 자연 생태 교육의 장으로 꾸미기로 했다.

에버랜드는 앞으로 약 6개월간 생김새와 습성이 천차만별인 188종의 동물들을 차례로 연재해 나갈 계획이다.

여기에는 동물들의 신기한 생활상, 생김새와 소리 등 생생한 관찰모습 뿐 아니라 사육사들이 동영상으로 소개하는 동물들의 재미있는 사육기까지 담아 낼 예정이다.

에버랜드는 6월 온라인동물원의 본격 개장에 앞서 이번 주 손오공의 후예라고 불리는 황금원숭이를 오프닝으로 소개해 평소보다 2배가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다.

팬더 두 종과 함께 중국의 보호동물로 지정되어 있는 세계적 희귀종인 황금원숭이는 지난 2007년 한중 수교 15주년을 기념해 베이징동물원과 협약을 체결해 들여 온 것으로 지난해 2세를 낳아 화제가 된 바 있다.

에버랜드는 황금원숭이에 이어 생떽쥐페리의 어린왕자에 등장하는 사막여우를 시작으로 말하는 코끼리 '코식이', 다산왕 기린 '장순이', 백호 등 스타 동물들을 차례로 소개해 나갈 계획이다.
↑국내에선 에버랜드 동물원에만 있는 중국의 1급 보호동물인 황금원숭이.
↑국내에선 에버랜드 동물원에만 있는 중국의 1급 보호동물인 황금원숭이.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바이든 美대통령, 삼성부터 가는데 이재용은 '재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