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네이트·싸이 해킹, 3500만 정보 유출 '초유사태'

머니투데이
  • 정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6,680
  • 2011.07.28 13: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ID·주민번호·비밀번호·휴대폰 등 유출… SK컴즈 "고개 숙여 사과"

네이트와 싸이월드가 해킹을 당했다. 이로 인해 3500만명 정도의 가입자 중 일부 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밝혀졌다.

SK컴즈 (2,790원 상승5 -0.2%)는 지난 26일 해킹으로 인해 고객 정보의 일부가 유출됐다고 28일 밝혔다. SK컴즈는 현재 수사기관 및 관계기관에 조사를 의뢰한 상태다.

정확한 유출 규모는 현재 파악 중이다. 현재까지 네이트와 싸이월드 회원 3500만명 정도의 가입자 일부 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고객정보 유출은 중국발 IP의 악성코드에 의한 것으로 밝혀졌다. 현재까지 확인된 유출 개인정보는 ID와 이름, 핸드폰번호, 이메일주소, 비밀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이다. 다만 주민번호와 비밀번호는 암호화된 상태로 유출됐다.

SK컴즈는 보이스피싱이나 스팸메일 등 2차 피해 방지를 위해 핫라인 콜센터를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게시판 및 전 사용자 대상 이메일 고지와 함께 초기화면에 관련 팝업창을 올렸다. 현재 SK컴즈는 주형철 대표가 직접 나서 고객정보보호 스페셜테스크포스장으로 나선 상황이다.

주형철 SK컴즈 대표는 "고객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재발 방지와 고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회사의 모든 역량을 기울일 것과 조속한 원인파악 및 고객정보 회수를 위해 수사기관과의 적극적인 협조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네이트 홈페이지 팝업 공지내용
↑ 네이트 홈페이지 팝업 공지내용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망해야 정신차리지"…車노조 '몽니'에 일자리 40만개 증발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