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CJ푸드빌, 폭우 피해 복구 지원 나서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7.28 14: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소보루빵·단팥빵 등 제품 1만개 지원인력에 제공

CJ푸드빌은 중부 지방에 내린 폭우로 인한 피해 복구를 돕고자 지원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브랜드 뚜레쥬르는 서울시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소보루빵·단팥빵 등의 제품 1만 개를 피해 지역에서 복구에 힘쓰고 있는 군인·자원봉사자 등을 위해 지원할 계획이다.

또 복구 진행 상황에 따라 추가적인 지원 여부도 검토 중이다.

CJ푸드빌 김의열 대표는 "수마가 할퀴고 간 여러 상처들이 하루빨리 아물 수 있기를 기원하며 이번 지원이 갑작스런 폭우로 고통을 겪고 있을 많은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김부겸 총리 인준안 통과…野 "민주주의 처참하게 유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