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성은, 공군의 개인리그 새 역사 썼다

  • 데일리게임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7.28 19: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image



ABC마트 MSL 이어 2회 연속 MSL 본선 진출!

공군 에이스 이성은이 MSL 본선 연속 진출에 성공하며 공군의 개인리그 부문 새 역사를 써내려갔다.

이성은은 28일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 룩스 히어로 센터에서 열리는 2011 MSL 서바이버 토너먼트 시즌2 7조 경기에서 화승 김태균을 두 번 연속 꺾으면서 ABC마트 MSL에 이어 2회 연속 본선에 올랐다.

이성은은 첫 상대였던 김태균을 맞아 더블 커맨드를 시도했고 4개의 팩토리까지 올린 뒤 타이밍 러시를 성공했다. 정면으로 조이기를 시도하면서 드롭십 한 기에 벌처 4기를 태워 프로토스의 앞마당과 본진을 연이어 공격하면서 이성은은 손쉽게 승리했다.

승자전에서 김민철에게 패한 이성은은 최종전에서 화승 김태균을 다시 만났다. 김태균의 2로보틱스 셔틀 견제에 서플라이 디폿이 막히면서 위기를 맞은 이성은은 탱크와 벌처, 사이언스 베슬을 앞세워 타이밍 러시를 성공시켰고 이어지는 골리앗 충원을 통해 캐리어를 무마시키면서 승리했다.

이성은은 이번 서바이버 토너먼트를 통과하면서 공군의 개인리그 새 역사를 썼다. 지금까지 공군에서 MSL 본선에 연속해서 나간 선수는 없었다. 따라서 이성은이 2승1패로 MSL 본선에 오르면서 사상 첫 공군 소속 MSL 2회 연속 진출자가 됐다.

이성은의 2회 연속 MSL 본선 진출은 약점이었던 프로토스전에서 2연승을 한 것이어서 더욱 주목할 만하다. 저그전과 테란전은 정평이 났던 이성은이 프로토스전까지 보완하면서 공군 사상 처음으로 개인리그 16강에 오를지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데일리e스포츠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