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속 100km 차량에 '독사' 동승(!)...'어떡해'

머니투데이
  • 정은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02 10: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시속 100km로 달리는 차 위에 등장한 뱀(출처=데일리 메일 화면 캡처)
시속 100km로 달리는 차 위에 등장한 뱀(출처=데일리 메일 화면 캡처)
고속도로 위를 시속 100km로 달리던 차에 뱀이 출현했는데도 꿋꿋하게 운전한 운전자가 화제다.

2일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 온라인판은 자신이 몰던 차 앞유리에 갑자기 뱀이 등장했는데도 침착하게 운전한 운전자에 대해 보도했다.

운전자 레이첼 피셔는 "나는 평소 뱀에 잘 놀라지 않는 편이었다"며 "뒷좌석에 탄 아이들을 생각하니 핸들을 더 꼭 잡게 됐다"고 말했다. 당시 차 뒷좌석에는 피셔의 세 아이가 타고 있었다.

피셔가 놀라자 그녀의 남편은 앞유리 위를 기어다니는 뱀의 모습을 영상으로 찍어 동영상 웹사이트 유튜브에 올렸다.

뱀은 3분여 동안 차 위에 머물다가 차 아래로 떨어졌다. 피셔는 "계속해서 똑바로 운전하는 것 외에 아무 생각이 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유튜브에 올라온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차를 세워 뱀을 치우는 게 낫겠다", "대처가 미흡했던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일부 네티즌은 "너무 웃기다", "잘한 대응은 아니지만 나라도 그랬을 것 같다"는 댓글을 달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