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시간당 2.5만원…가출청소년 접대시킨 업주 검거

머니투데이
  • 진달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05 18: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 강서경찰서는 가출청소년을 유흥업소 도우미로 고용한 업주 지모씨(39)와 보도방업주 김모씨(26)를 청소년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씨 등은 지난 4일 오후 9시45분쯤 서울 강서구의 한 유흥주점에서 가출청소년 조모양(15)이 남자 손님 2명을 접대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조양이 유흥업소에서 시간당 2만5000원의 접대비를 받으면 5000원을 소개비 명목으로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이들이 다른 미성년자를 고용한 적이 있는지 등 여죄를 수사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