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신용등급 강등 여파, 코스피 1910선으로

머니투데이
  • 권화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08 09: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미국 신용등급 강등 여파로 코스피 지수가 1910선까지 밀렸다.

8일 오전 9시 2분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3%(23.86포인트) 내린 1919.89를 기록하고 있다.

코스피 지수는 이날 1926.57로 거래를 시작해 1910선에서 등락을 보이고 있다. 전 거래일 대비 많게는 30포인트 넘게 하락했다.

미국의 신용등급 강등 소식과 유럽 부채위기 심화 속에서 코스피 지수는 5거래일 약세를 기록하고 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