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홍콩 항셍지수 하락마감, 이틀간 6.4% ↓

머니투데이
  • 김성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08 18: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콩 항생지수가 미국 신용등급 강등 소식에 8일 2% 넘게 하락했다.

항셍지수는 이날 455.57(2.17%) 하락한 2만490.57로 마감했다. 항셍지수는 장중 4.3%까지 밀렸으나 막판 유럽증시 개장 후 낙폭을 다소 줄였다.

가전제품 업체 테크트로닉 인더스트리는 7.4% 밀렸고 HSBC홀딩스는 3.9% 하락했다. 원유와 금속 가격이 하락한 가운데 중국 최대 연안석유개발기업인 CNOOC는 4%, 중국알루미늄은 2.7% 떨어졌다.

앞서 항셍지수는 지난 5일 거래에선 4.29% 떨어졌다. 이틀간 6.4% 떨어진 셈인데 이는 2009년 11월 이후 2거래일 낙폭으로는 최대이다.

홍콩 리치랜드 캐피탈 매니지먼트의 알렉스 우 전무는 "미국 등급 강등이 투자자들에게 경종을 울렸다"며 "중기적으로는 하락장일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날 일본 닛케이 지수는 2.18%, 중국 상하이 종합지수는 3.79%, 대만 가권지수는 3.82%, 말레이시아 FTSE KLCI 지수는 1.80% 각각 하락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