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크라운제과, 가격 올렸는데 수익성 하락 왜?

더벨
  • 김장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17 10: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Q, 매출액 늘고 수익은 하락..출고가 인상이 오히려 '발목'

크라운해태홀딩스 차트
더벨|이 기사는 08월16일(18:51)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지난 5월 제품 출고가 인상을 단행하며 올 2분기 실적 개선 기대감을 모았던 크라운제과 (11,300원 상승50 -0.4%)가 시장의 기대치에 못 미치는 실적을 내놨다.

16일 공시된 크라운제과의 2분기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매출액은 전년 동기(925억원) 대비 3.13% 상승한 954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대비 29.4% 하락한 87억원, 당기순이익 역시 34% 줄어든 45억원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2분기 매출 증가에도 불구하고 수익성 저하를 겪게 된 원인은우선 매출원가의 증대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크라운제과가 올 2분기 지출한 매출원가는 지난해 동기 대비 50억원 가량 상승한 535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판매비와 관리비가 같은 기간 대비 20억원가량 상승한 337억원으로 늘면서 이 역시 전반적인 수익성 하락에 소폭이나마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같은 유인들을 모두 반영하더라도 올 2분기 크라운제과의 실적은 시장의 기대치에 훨씬 못미치는 결과라는 지적도 이어진다. 지난 5월 출고가 인상을 단행하면서 예년수준 보다도 개선된 실적을 내 놓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기 때문이다.

실제 올 1분기 크라운제과가 악화된 실적을 내놨을 당시 증권사의 한 애널리스트는 "크라운해태제과가 최근 5~17% 수준으로 상향한 출고가가 2분기에 반영될 것이기 때문에 2분기에는 수익성 향상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기도 했다.

하지만 크라운제과의 2분기 실적은 지난 분기 대비로도 모두 하향 곡선을 그린 것으로 나타났다. 크라운제과는 올 1분기 전년 동기(959억원)대비 5.3% 상승한 1009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108억원, 당기순이익은 51억원을 기록했다.

결론적으로 이같은 크라운제과의 수익성 저하는 제품가 인상 단행이 '양날의 칼'로작 용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제품가 인상 단행이 매출원가를 제품에 어느 정도 반영할 수 있었지만, 동시에 매출규모 자체가 줄어드는 악영향을 미쳤다는 지적이다.

이에 대해 증권사의 한 애널리스트는 "출고가가 2분기에 반영될 것으로 보고 수익성 향상을 기대했지만 가격 상승 요인이 매출 증대를 오히려 억누르면서 수익성 개선을 이루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8개월 오르면 꺾였다…"美 훈풍에도 상승 베팅은 찝찝"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