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우리금융 매각 예비입찰제안서, 1곳만 접수(1보)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17 17: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부가 매각을 추진 중인 우리금융의 예비입찰제안서를 17일 마감한 결과 MBK파트너스 1곳만 참여했다.

보고펀드와 티스톤파트너스 등 인수의향서(LOI)를 낸 나머지 2곳의 국내 사모펀드(PEF)는 입찰에 참여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유효경쟁이 성립되지 않아 유찰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공적자금관리위원회는 이날 회의를 열고 이후 일정과 방침을 논의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송구" 특별할 것 없는 담화, 굳이 지금 한 3가지 이유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