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박2일' 안경벗은 성시경, 춘천서 '무관심' 굴욕

스타뉴스
  • 문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1,870
  • 2011.08.29 08: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박2일' 안경벗은 성시경, 춘천서 '무관심' 굴욕
안경을 벗은 가수 성시경이 강원도 춘천에서 '무관심' 굴욕을 당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시청자투어 3탄 대비 예비캠프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성시경은 닭백숙을 놓고 제작진과 내기를 했다. 춘천 시내에서 안경을 벗고 5분간 아무도 못 알아보면 닭백숙을 먹을 수 있는 것.

성시경은 안경을 벗고 모자를 쓴 채 거리에 섰다. 하지만 제작진의 예상과 달리 춘천 시민들은 그를 알아보지 못했다.

성시경에 이어 백지영, 이승기가 투입됐지만 춘천 시민들은 역시 알아보지 못했다. 단 한 시민이 이들에게 사진 찍기를 청했지만 이름을 부르지 않았고 결국 내기는 멤버들의 승리로 끝났다.

성시경의 닭백숙, 백지영의 등갈비, 이승기의 실내취침 등 제작진과 복불복에서 모두 승리한 멤버들과 게스트들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