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마트, 추석선물세트 최대 30% 할인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29 09: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롯데마트가 다음달 12일까지 전국 92개 점포에서 추석 선물세트를 최대 30% 가량 싸게 판매한다고 29일 밝혔다.

특히 '통큰 선물세트 존(Zone)'을 설치해 한우·과일 선물세트를 최대 15% 저렴한 가격으로 내놓으며, 가공식품·생활용품 세트의 경우 KB국민카드·신한카드·우리카드로 결제시 최대 30% 할인해 준다.

대표적인 품목인 한우 선물세트를 보면 △통큰 전통한우 갈비세트(한우 찜갈비 2.4kg/1박스)는 9만9000원 △통큰 한우꼬리반골 세트(꼬리반골 5kg/1박스)는 9만5000원 △통큰 한우암소 정육세트(불고기·국거리 3.2kg/1박스)는 9만9000원에 전점에서 5만개 세트를 한정 판매한다.

또 충주·나주 등 유명 산지에서 당도 선별을 통해 엄선한 통큰 사과·배 혼합세트(사과6입+배6입/1박스)를 3만2800원에 전점 2만개 세트 한정 판매한다. 포장재와 기타 부자재 사용을 줄여 기존 세트 상품보다 15% 가량 가격을 낮출 수 있었다는 게 롯데마트 설명이다.

이밖에 △오뚜기 캔 종합 2-1호 세트(1만8060원) △애경종합 D호 세트(1만3930원) △애경 L-2호 세트(9730원)는 정상가 대비 30% 저렴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인플레에 저성장…전 세계 '스태그플레이션' 경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