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원자바오 중국 총리의 소망은 '고품질 우유'

머니투데이
  • 베이징=홍찬선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29 11: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가 공개 석상에서 '고품질 우유' 생산이 자신의 소망이라고 밝혔다. 중국에서 우유를 비롯한 유제품의 품질을 높이는 것이 시급한 과제임을 강조한 것이다.

허베이(河北)성 장자커우(張家口)시에서 농업 생산 현장을 시찰한 원 총리는 목장과 유업회사를 찾아가 "나에게 하나의 소망이 있다. 고급 유제품을 생산하는 것"이라고 밝혔다고 징화스빠오(京華時報)가 29일 보도했다.

원 총리는 "13억의 인구를 가진 나라는 마땅히 자신의 브랜드를 육성해 고품질의 우유와 유제품을 생산해야 한다"며 "중국의 유제품은 국내에서 우수성을 인정받는 것은 물론 세계 시장에서도 선도 위치를 차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는 길고 힘든 노력을 통해 가능한 것이겠지만 기업과 농업 부분이 결심해 함께 노력하면 마땅히 달성할 수 있는 목표"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 달 수입이 없어요"… 30년 버틴 공인중개사도 문 닫을까 고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