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구육상]보스와나 '몽쇼' 여자 400m 금메달

머니투데이
  • 정은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29 21: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스와나의 아맨틀 몽쇼(28)가 2011 대구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여자 400m 결승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아맨틀 몽쇼는 49초 56의 기록으로 49초 59를 기록한 앨리슨 펠릭스(미국)를 0.03초 차이로 제치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대회 2관왕을 노리던 '200m 최강자' 앨리슨 펠릭스는 마지막까지 힘을 내봤지만 몽쇼를 이기지 못했다. 이번 시즌 랭킹 1위 아나스타샤 카파친스카야(러시아)는 50초 24로 3위에 그쳤다.

경기가 끝난 후 몽쇼는 "보스와나의 첫 금메달리스트가 돼 기쁘고 정말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악재 다 반영했다…'이 신호' 나오면 증시 급반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