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잘못된 여드름 상식, 피부악화의 원인

머니투데이
  • 아이스타일24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8.30 14: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잘못된 여드름 상식, 피부악화의 원인
여드름으로 고민하는 사람들은 여드름과 관련된 속설에 유혹을 받기 쉽다. 하지만, 여드름에 특효라는 많은 속설들이 실제로 여드름 증상을 더욱 악화시키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세간에 알려진 잘못된 속설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것이 세안과 관련된 그릇된 상식이다.

많은 여드름 피부 환자들이 자주, 그리고 강하게 세안하는 습관을 갖고 있는데, 이는 얼굴피부에 물리적 자극을 주어 여드름을 악화시키고, 오히려 피지 분비를 증가시키는 원인이 된다. 두 번째로, 화장품이 여드름 피부에 무조건 좋지 않다는 상식도 오해다. 적절한 기능성 화장품은 오히려 여드름 개선에 도움을 준다.

운동과의 관계도 정확히 알 필요가 있다. 가벼운 운동은 노폐물 배출과 혈액순환을 도와여드름 증상 완화에 도움을 주지만, 얼굴이 달아오르고, 많은 땀이 흐를 정도의 과도한 운동은 여드름을 악화시키게 된다.

이마, 턱 등 여드름이 생긴 부위에 따라 내부 장기와의 연관성을 따지는 것도 근거 없다. 이 밖에도 소주나 치약이 여드름에 효험이 있다는 얘기나, 피임약과 여드름의 관계 등 모두 9가지의 잘못 알려진 속설들을 정리해보았다. '여드름과 관련된 9가지 잘못된 상식과 진실'은 다음과 같다.

잘못된 여드름 상식, 피부악화의 원인

1. 세안은 자주, 열심히 해야 한다?
흔히 여드름은 잘 씻지 않아 생기는 것이라고 생각해 열심히 씻으면 여드름이 사라질 것이라고 믿는데, 이는 사실이 아니다. 세안을 자주, 또 강하게 하면 얼굴피부에 물리적인 자극을 주게 되어 여드름 증상을 심화시키고, 이러한 자극이 오히려 피지 분비를 증가시키는 요인이 된다.

2. 얼굴에 소주나 치약을 바르면 여드름이 사라진다?
아주 위험한 속설 중 하나로 절대로 따라 해서는 안된다. 소주에는 일반 화장품보다 훨씬 많은 양의 알코올이 들어있기 때문에 그 자체로 심각한 자극이 된다. 또한, 과도하게 수분을 빼앗아 여드름을 악화시킬 뿐 아니라 피부염을 유발할 수 있다. 치약에 들어있는 멘톨 성분이 여드름 진정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지만, 치약에는 과도한 양이 포함되어 있을 뿐 아니라 수많은 화학성분까지 다량 함유되어 있어 여드름을 악화시킬 수 있다.

3. 여드름은 사춘기의 전유물이다?
주변의 성인 여드름 환자들을 보면 사실이 아님을 쉽게 알 수 있다. 사춘기의 호르몬 변화로 청소년기에만 일시적으로 여드름이 생길 수 있다. 그러나 여드름은 유전적인 요인으로 피부의 각질 탈락이 원활하지 않기 때문에 발생한다. 따라서 개인의 피부 타입과 체질에 따라 성인이 되어서도 계속해서 여드름이 발생할 수 있다.

4. 화장품은 여드름에 백해무익하다?
지나친 메이크업이 피부 노화를 촉진하기는 하지만, 적절한 기능성 화장품의 사용은 여드름 개선에 도움을 준다. 여드름이 악화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자신의 피부타입에 맞춰 자극적이지 않은 화장품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다.

5. 열심히 운동하면 피부도 좋아진다?
적절한 운동은 노폐물 배출과 혈액순환을 도와 여드름 관리에 어느 정도 도움을 줄 수 있다. 그러나 얼굴이 붉게 달아오르고, 많은 땀이 흐를 정도의 과도한 운동은 오히려 여드름을 악화시킬 수 있다. 몸과 얼굴에 지나치게 많은 열을 발산시킬 수 있을 정도의 강도 높은 운동은 여드름 피부의 모세혈관을 확장시켜 피지를 과다 분비하게 하고, 피부에 압박을 가하게 되어 여드름을 악화시킬 수 있다.

6. 여드름 발생 부위를 보면 어느 장기가 좋지 않은지 알 수 있다?
볼에 난 여드름이나 이마에 난 여드름이 특정 장기의 건강 척도는 아니며, 여드름의 부위와 장기와의 상관관계는 밝혀진 바 없다. 대신, 연령에 따라 피지 분비선이 발달되는 위치가 달라 여드름 발생 부위가 변할 수 있으며, 턱을 괴던지 하는 개인의 생활습관에 따라 특정부위의 여드름이 자주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7. 여드름은 건드리지 않고 가만히 두면 저절로 사라진다?
여드름을 손으로 건드리는 것은 여드름을 악화시킬 뿐 아니라 흉터를 남길 수 있다. 직접 여드름을 추출하기 위해 손으로 누르거나 뜯으면 여드름 씨앗만 추출되는 것이 아니라 모공벽까지 파열시키기 때문에 흉터가 남을 수 있다. 그렇다고 그대로 방치했다가는 심한 염증성 여드름으로 발전할 수 있으므로 전문가에게 직접 여드름 압출 시술을 받는 것이 좋다.

8. 피임약을 먹으면 여드름이 나지 않는다?
여드름이 악화되지 않도록 어느 정도 도움을 줄 수는 있으나 근본적인 원인 제거는 할 수 없다. 피임약의 주 성분인 여성 호르몬 에스트로겐은 피하지방을 쌓이게 하고 피부를 매끄럽고 부드럽게 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생리 전 여드름을 악화시키는 요인인 프로게스테론의 분비도 억제하기 때문에 일시적으로 여드름이 줄어든 것처럼 보일 수 있다. 하지만, 피임약 복용을 중단하면 다시 정상적으로 호르몬 분비가 이루어지고, 여드름도 재발할 수 있다.

9. 찬물로 세수하면 모공이 좁아져 여드름이 나지 않는다.
사실이 아니다. 흔히 찬물로 세수하면 넓어졌던 모공이 좁아져 피부에 좋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모공 속의 피지를 충분히 제거해주지 못한 상태에서 찬물로 세수하게 될 경우에는 피지를 응고시킬 수 있어 오히려 여드름 발생을 부추긴다.

여드름은 스트레스나 물리적 자극에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근거 없는 여드름 관리법을 무작정 따라 하는 것은 위험할 수 있다. 여드름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서는 전문가와 상의해 개인별 증상에 맞는 여드름 관리를 받는 것이 좋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