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14호 태풍 '꿀랍' 북상…10일부터 한반도에 영향

머니투데이
  • 정지은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435
  • 2011.09.09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제14호 태풍 '꿀랍'이 오는 10일부터 한반도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상청
제14호 태풍 '꿀랍'이 오는 10일부터 한반도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상청
제14호 태풍 '꿀랍'이 오는 10일부터 한반도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꿀랍이 9일 오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동북동쪽 약 370㎞ 부근 해상에서 북상 중이다. 중심기압 1002hPa, 최대 풍속 18m/s의 소형 태풍이다.

기상청은 "이 태풍은 계속 북서진 또는 북북서진해 오는 11일 오후 제주도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북상하는 태풍의 직·간접적인 영향으로 10일 새벽부터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는 강풍이 불고 물결이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꿀랍은 오는12일 추석에는 목포 서남서쪽 약 210㎞ 부근 해상에서 북북서진할 것으로 보인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13일에는 백령도 남남서쪽 약 190㎞ 부근 해상까지 진출할 전망이다.

한편 꿀랍은 태국에서 제출한 태풍 이름으로 장미를 의미한다. 이 태풍은 지난 7일 정오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약 940㎞ 부근 해상에서 발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