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합스부르크 유물, 삼성 3D TV에서 환생

머니투데이
  • 서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9.18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비엔나 미술사박물관과 공동으로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 3D 홍보

↑내년 12월부터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에서 열리는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을 홍보하기 위해 특별 제작된 '3D Sneak Preview'가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 앞 마리아 테레지아 광장에 설치됐다. '3D Sneak Preview'는 관람객들이 전시회가 개막되기 전까지 주요 유물들에 대한 소개를 3D 입체 영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내년 12월부터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에서 열리는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을 홍보하기 위해 특별 제작된 '3D Sneak Preview'가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 앞 마리아 테레지아 광장에 설치됐다. '3D Sneak Preview'는 관람객들이 전시회가 개막되기 전까지 주요 유물들에 대한 소개를 3D 입체 영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유럽 최대 왕실 가문인 합스부르크 왕가의 유물들이 삼성 풀HD 3D TV 안에서 되살아난다.

삼성전자 (79,800원 상승200 0.2%)는 유럽 3대 미술관 중 하나인 오스트리아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과 공동으로 '합스부르크 왕가 유물 특별전' 3D(입체영상) 홍보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은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을 통해 내년 12월부터 역사적으로 가치가 높은 역대 오스트리아 황제의 소장품 등 약 2500여 점의 합스부르크 왕가의 유물을 영구 전시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에 '3D 기술 파트너(3D Technology Partner)'로 참여해 전시회가 시작하기 전까지 이번 전시회에 전시될 주요 제품을 3D로 미리 소개한다.

삼성전자와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은 미술관 앞 '마리아 테레지아 광장'에 가로 6m, 세로 2.5m 크기의 황금빛 컨테이너를 설치하고 주요 작품의 풀HD 3D 영상을 삼성전자 풀HD 3D TV D8000시리즈를 통해 감상할 수 있는 '3D 깜짝 시사회(3D Sneak Preview)'를 시작했다.

'3D Sneak Preview'가 설치된 마리아 테레지아 광장은 연간 30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비엔나 최고 명소다.

관람객들은 1540년대에 제작돼 '조각작품의 모나리자'라고 불리는 황금 조각품 '살리에라(Saliera)', 1500년대 제작된 용(Dragon) 모양의 황금용기, 1600년대 제작된 '아폴로와 데프네' 상아 조각상 등 주요 미술품에 대한 소개 영상을 3D로 볼 수 있다.

또 삼성전자는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 곳곳에 대형 디스플레이를 설치해 '합스부르크 왕가 특별전'을 홍보할 예정이다.

삼성전자와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은 내년말까지 뉴욕, 워싱턴, 런던, 밀라노, 취리히, 프랑크푸르트 등 유럽과 미국의 주요 도시에서도 '3D Sneak Preview'를 설치하는 순회 홍보에도 나설 계획이다.

사비네 하그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 관장은 "최고의 기술을 보유한 3D 기술 파트너 삼성전자와 유럽 최고의 박물관인 미술사박물관이 마련한 이번 이벤트는 미술품 전시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고 평가했다.

최방섭 삼성전자 오스트리아법인 상무는 "세기적인 프로젝트에 삼성전자가 3D 기술 파트너로 선정돼 삼성 브랜드의 프리미엄 로열 이미지를 구축하게 됐다"며, "삼성전자는 최고의 기술력을 알리면서 마케팅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문화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유럽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브랜드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럽 TV시장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삼성전자는 오스트리아 쉔브룬궁, 벨베데레궁, 스위스 융프라우, 영국 버킹엄궁, 프랑스 엘리제궁, 바티칸 박물관 등 유럽 내 주요 명소에 TV와 모니터 등을 설치, 삼성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구축하는 로열 브랜딩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오르는데, 삼성전자는 '제자리'…대만 확산세 때문?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