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도약 MBA]연세대, '세계 100대 EMBA' 국내 최초 선정

머니투데이
  • 최은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05 18: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상용 연세대 경영전문대학원장
↑박상용 연세대 경영전문대학원장
'창의적이고 윤리적인 글로벌 비즈니스 리더 육성'을 목표로 하는 연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mba.yonsei.ac.kr)은 국내 최초 GMAC 회원 대학 승인, CFA 협회와 협정 체결, AACSB 인증 등 글로벌 수준의 프로그램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중간 관리자 대상의 CMBA(Corporate MBA) 과정은 영국 파이낸셜타임즈가 매년 졸업생의 연봉과 직급, 목표성취도, 국제화 정도, 교수 연구실적 등을 평가해 선정하는 '세계 100대 EMBA'에 지난해 국내 최초로 선정(71위)된 바 있다. 또 풀타임 MBA는 올해 영국 이코노미스트지가 선정한 130여개 '리딩 스쿨' 중 하나로 선발돼 MBA 랭킹 서베이에 참여하는 등 글로벌 비즈니스 스쿨로 발돋움하고 있다.

◇4가지 맞춤형 교육 과정 = 연세대 경영전문대학원은 각 분야와 직급별로 교육과정을 특화 시킨 맞춤형 커리큘럼을 운영하고 있다. 예비 최고경영자(CEO)와 임원 등을 대상으로 하는 EMBA(Executive MBA), 중간 관리자 대상의 CMBA(Corporate MBA), 전문 금융인을 양성하는 FMBA(Finance MBA), 세계 각국의 젊은 경영자를 위한 GMBA(Global MBA) 등 총 4가지 프로그램이다.

EMBA는 리더십과 창의적인 사고를 훈련하는 고급 관리자 과정이다. CEO와 임원, 임원 승진을 앞둔 경력 10~15년 차 중견관리자를 대상으로 하며 격주로 수업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학생들의 참여도가 높은 커리큘럼으로 구성됐다.

그 중에서도 '액션러닝(Action Learning)'은 2년간의 교과과정 전체를 통합하고 학생들이 학습한 지식을 현업에 실제로 적용해 보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은 경영 현장에서 당면하고 있는 주요 이슈들을 연구과제로 설정한 후 교수진 및 현업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문제점과 해법, 실천방안을 도출하게 된다. 기초학습이 종료된 후인 3~4학기에 진행되는 이 과목을 위해 연세대 경영전문대학원 교수진 8명과 글로벌 컨설팅 회사의 컨설턴트 및 현업 전문가 20여명, 그리고 교육공학자들이 대거 참여한다.

CMBA는 국내 MBA 프로그램 중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프로그램으로 2년 야간 과정으로 진행된다. 기업 실무 경험이 2년 이상이고 직장에 재직 중인 경영자를 대상으로 한다. 업종·연령·직급이 가장 고르게 분포돼 있어 다양한 실무 경험을 가진 학생들이 서로 지식을 공유하고 친밀한 학습관계를 유지할 수 있다.

FMBA는 금융공학 및 자산관리·투자운용 분야에 특화된 전문 교육과정이다. 2년 야간과정으로 진행되며 주로 금융 기관의 초급 및 중견 간부를 대상으로 한다. 최신 금융이론에 대한 전문 지식과 다양한 사례를 학습하게 된다. 동종 업종에서 모인 학생들이어서 결속력이 매우 강하며 커리어를 개발에 서로 지속적으로 도움을 주고받을 수 있다.

GMBA는 재학생의 절반 이상이 미국·캐나다·프랑스·호주·남아공·인도·베트남 등 세계 25개국에서 온 외국인으로 구성돼 있다. 모든 프로그램이 영어로 진행되는 글로벌 경영자 양성 과정이다. 인턴십과 사례경연 등 다양한 현장 체험 중심의 교육 기회를 제공한다. GMBA 졸업 후 취업을 원하는 학생들에게는 지난 여름 국내외 주요 글로벌 기업에서의 인턴십을 100% 제공했다.

[도약 MBA]연세대, '세계 100대 EMBA' 국내 최초 선정

◇사회적 책임의식과 리더십 함양 =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비즈니스 리더의 자질 중 사회적 책임의식과 리더십, 팀워크 역량이 더욱 중요시되고 있다. 연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은 아웃도어 오리엔테이션, 2009년 킬리만자로 등정, 2010년 태국 해비타트 사회공헌활동, 2011년 설악산에서 펼쳐진 셀프리더십 등 팀워크와 체험적 리더십을 키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참가 학생들은 극한 상황에서 리더십의 중요성, 그리고 개인의 자질보다는 팀워크의 중요성을 직접 경험하고 토론하는 기회를 갖게 된다.

올해 하반기에 전형을 실시하는 프로그램은 파트타임 MBA인 EMBA, CMBA, FMBA이다. GMBA는 내년 상반기 모집할 예정이다. CMBA와 FMBA의 입학설명회가 8일 오후 2시 연세대학교 대우관에서 진행된다. 원서는 10일부터 31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관련 문의는 연세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 행정팀(02-2123-2494)이나 홈페이지(//mba.yonsei.ac.kr)로 하면 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2013년생, 주식 판 돈 29.5억으로 성남에 집 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