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잡스 없는 애플, 내년 상반기 신제품서 드러날 것"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06 09: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K증권은 6일 애플의 공동 창업주인 스티브 잡스 사망에 대해 내년 상반기 애플의 신제품을 통해 영향이 검증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조진호 SK증권 연구원은 "잡스가 애플의 전략의 축이었다는 점에서 그의 사망으로 애플의 전략 상실이냐, 국내 기업(삼성전자 (79,300원 상승400 -0.5%), LG전자 (166,500원 상승2500 1.5%))의 반사이익이 있을 지에 대해 판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조 연구원은 "애플의 전략 상실 여부는 내년 상반기 신제품에서 확인해야 될 사항이고, 반사이익도 단기적으로 기대하기에는 너무 긍정적인 접근"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그의 사망으로 당장 국내 기업들의 하반기 실적에 반영되지 않지만 주가에는 반사이익 효과 기대감에 바로 반영이 될 것"며 "장기적으로 긍정적일 수 있고, 애플도 받던 프리미엄도 반납해야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