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원순 "나와 잡스의 같은 점은···"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06 10:4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원순 "나와 잡스의 같은 점은···"
서울시장 야권 단일후보 박원순 후보는 6일 애플 창업주 스티브 잡스의 사망소식에 애도를 표하며 "사람들의 기존의 생각을 뛰어넘는 대안적 상상력으로 늘 만들어 왔다는 점에서 동지적 느낌이 든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이날 국회를 방문, 손학규 민주당 대표를 예방한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제가 쓴 '원순씨를 빌려드립니다'라는 책을 보면 스티브 잡스와 박원순의 같은 점이라는 내용이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박 후보는 우선 "진정한 애도를 표하고 싶다"며 "잡스와 실제 교류를 하지는 않았지만 정신적으로 비슷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잡스는 늘 기다려지는, 어떤 진보와 어떤 단계의 진화를 이룰지 늘 궁금하게 했던(사람)"이라며 "그런 부분들을 보면서 하나의 지표, 상징으로 삼았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내가 (잡스의 성과와 같은) 그런 것들을 서울에서 보여드려야 할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