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경원 "행복한 생활특별시 만들겠다"(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06 13:4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근혜로부터 '힘 보태겠다' 전화… 선거 잘될 것"

(서울=뉴스1 장용석 고두리 기자) 나경원 한나라당 서울시장 후보가 6일 선거관리위원회에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나 후보는 이날 오전 태평로 프레스센터 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 및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 "뿌리 깊은 정당인 한나라당의 후보만이 진정한 서울의 변화와 대한민국의 변화를 견인해낼 수 있다"며 "'행복한 생활특별시'를 만들겠다"고 시장직에 도전하는 각오를 밝혔다.


나 후보는 특히 민주당 등 야당과 시민운동가 출신의 박원순 야권단일후보를 겨냥, "재벌이 권력마저 가지면 안 되듯 정치권력을 감시하던 시민사회 세력이 스스로 정치권력으로 군림해서야 되겠냐"며 "권력을 잡기 위해 자기 정당의 가치마저 부정하는 이들과 손잡은, 무책임하고 정체성도 모호한 이들에겐 결코 서울을 맡길 수 없다"고 주장했다.


나 후보는 "그동안 한나라당은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 한나라당에 줬던 국민의 관심과 애정은 이제 무관심과 한숨으로 변해가고 있다"면서 "(그러나) 과거에도 한나라당은 위기를 통해 단련됐고, 위기 속에서 변혁을 이뤄왔기 때문에 국민의 사랑을 받는 정당으로 다시 태어날 것이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나 후보는 "선동이 아니라 합리적 정책 대안을 제시하겠다. 갈등을 해소하고 조정하며, 책임지는 변화, 정의로운 변화를 이끌겠다"며 "정책을 국민에게, 공약을 시민에게 맞추겠다. 현장으로, 바닥으로 들어가 맨몸으로 부딪히고 험한 세상을 헤쳐 나가기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일하겠다"고 다짐했다.


나 후보는 또 이날 행사 시작에 앞서 당내 유력 대권주자인 박근혜 전 대표로부터 "(선거운동에) 힘을 보태겠다"는 전화를 받았다고 소개한 뒤 "이제 한나라당의 하나 된 힘으로 이번 선거가 잘될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홍준표 대표도 격려사를 통해 "박 전 대표에게 정말 감사하다"며 "모처럼 한나라당이 하나가 돼 이번 선거에서 꼭 이기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황우여 원내대표는 "나 후보는 '아름다운가게'를 내진 않았지만 아름다운 사람이다. 아름다운가게 주인이 정말 아름다운지는 우리가 어떻게든 따져봐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공동 선대위원장을 맡은 이종구 서울시당위원장 역시 "MB(이명박) 정부를 심판하겠다던 사람들, 국민을 혹세무민하고 광우병 촛불시위를 벌였던 사람들, 경제위기 극복에 여념이 없던 이 정부의 발목을 잡으며 터무니없던 일을 일삼던 이들이 서울을 장악하지 못하도록 우리가 온몸을 던져야 한다"며 "한나라당은 한 배를 탄 공동 운명체다. 좌파의 공세를 피할 게 아니라 정면으로 뚫고 가 나 후보를 반드시 당선시키도록 하자"고 참석 의원 및 당원들을 독려했다.


이 위원장은 정책선거, 구태 없는 선거, 투명한 선거를 앞으로 나 후보 선거운동의 3대 목표로 삼겠다고 밝혔다.


나 후보는 행사 참석 직후 출정식을 겸해 경차(마티즈)를 타고 한나라당 소속 서울시의원들과의 면담을 위해 서울시의회로 이동했다.


나 후보 선대위 안형환 공동 대변인은 "48개 서울시내 지역구별로 48대의 경차를 준비했다"면서 "나 후보가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되기 전까지 이 차를 타고 각 지역구를 둘러볼 것"이라고 전했다.


나 후보 선대위는 원희룡 최고위원과 박진·권영세 의원, 이종구 서울시당위원장을 공동선대위원장으로 하며, 홍 대표와 정몽준 전 대표, 이재오 전 특임장관이 상임고문으로 참여한다.


또 유세위원장 진수희, 여성위원장 김옥이, 조직총괄본부장 김성태, 직능총괄본부장 윤석용, 기획본부장 정태근, 네트워크본부장 김선동, 정책본부장 김성식, 홍보본부장 진성호 등 서울 출신 지역구 의원들과 비례대표 의원들이 함께한다.

나 후보는 이날 선대위 출범식에 앞서 동작동 국립현충원을 참배한 뒤, 서울시 선거관리위원회에 시장 선거 후보로 등록했다.


이날 나 후보 선대위 출범식 및 선거사무소 개소식엔 홍 대표와 황우여 원내대표, 이주영 정책위의장을 비롯한 주요 당직자와 소속 국회의원, 지지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