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프로야구 롯데, '구단가치 3509억원' 1위

  • 뉴스1 제공
  • VIEW 7,079
  • 2011.10.19 11:2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LG, 두산은 각각 2932억원, 2744억원으로 호각세

(서울=뉴스1 박상휘 기자)
(사진=롯데자이언츠 홈페이지 캡쳐) News1
(사진=롯데자이언츠 홈페이지 캡쳐) News1


한국 8개 프로야구단 가운데 롯데자이언츠의 구단가치가 가장 높은 것으로 평가됐다.

19일 재벌닷컴이 한국 8개 프로야구단을 대상으로 지난해 말 기준 재무가치, 브랜드가치, 경제효과가치 등을 합산한 결과 전체 프로야구단 가치는 2조354억원으로 평가됐다.

항목별로는 재무가치가 30900억원, 브랜드가치가 5044억원으로 나타나 순기업가치가 8944억원이었고 프로야구단이 미치는 경제효과가치는 1조1410억원이었다.

조사 결과 프로야구단 중 롯데자이언츠의 구단가치가 3509억원으로 평가돼 1위를 차지했다.

롯데자이언츠는 재무가치가 437억원, 브랜드가치가 759억원 등 순기업가치가 1196억원이었으며 경제효과 가치는 2313억원으로 나타나 구단가치가 가장 높았다.

롯데자이언츠는 부산지역의 야구 열기를 타고 지난 3년간 입장권 수입, 광고 수입 등 순수 경기 매출 증가율이 큰 폭으로 상승해 브랜드가치와 경제효과가 타구단에 비해 월등히 높았다.

서울연고의 라이벌 LG트윈스와 두산베어스는 구단가치가 2932억원과 2744억원으로 각각 평가돼 전체 순위에서 2, 3위를 차지하면서 호각세를 보였다.

삼성라이온즈는 재무가치(919억원)와 브랜드가치(719억원)는 최상위였으나 수원지역 연고로 순수 경기 매출이 많지 않아 경제효과가 973억원에 그치면서 구단가치는 2612억원으로 평가됐다.

삼성라이온즈의 경우 올해 프로야구 정규시즌에서 1위를 차지하면서 입장수입과 광고수입 등이 급증할 것으로 보여 브랜드가치와 경제효과가 크게 높아질 전망이다.

이어 올해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SK와이번스는 구단가치가 2575억원으로 5위, 기아타이거스가 2559억원으로 6위, 한화이글스가 1779억원으로 7위, 넥센히어로즈가 1644억원으로 8위였다.

한편 프로야구단 가치평가는 재무가치의 경우 2008~2010 회계연도 3년 평균 재무제표, 브랜드가치는 영국 인터브랜드의 '브랜드 평가' 방식를 기초로 물가상승 할인율(연평균 4%)을 적용했다.

또 프로야구단의 경제적 유발효과 가치는 체육진흥공단이 지난해 말 기준으로 평가한 '한국프로스포츠 구단별 경제효과' 가운데 프로야구단 경제효과 평가액을 적용했다.


(자료=재벌닷컴)  News1
(자료=재벌닷컴) News1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