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광주 공동주택용지 8필지 무더기로 팔려

머니투데이
  • 이군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0.24 18: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H, 광주 첨단2·수완·선운 및 여수 죽림등…분양경기 활황 노리고 용지 확보전 벌어져

광주 택지개발지구내 공동주택용지 8필지가 한꺼번에 주인을 찾았다. 지방 분양시장이 활기를 띠면서 업체간 용지확보전이 벌어졌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24일 한국토지주택공사에 따르면 광주 첨단2단계 공동주택용지 입찰에서 48~18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는 과열 경쟁 끝에 제이아이건설㈜, 리젠시빌㈜, ㈜호반이 각각 주택용지를 확보했다.

전용면적 85㎡ 이하를 지을 수 있는 주택용지 1필지는 187 대 1의 경쟁률 속에 제이아이건설이 ,85㎡ 초과 아파트를 지을 수 있는 용지 2필지는 각각 48대 1과 8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리젠시빌과 호반이 낙찰받았다.

광주 선운지구 전용 85㎡ 이하 2필지도 54대 1과 55대 1의 경쟁률을 보이면서 덕평산업개발과 아이리스건설㈜이 각각 확보했다. 광주 수완지구도 60~85㎡ 연립주택을 지을 수 있는 주택용지를 ㈜죽헌개발과 보광건설㈜이 각각 따냈고 여수 죽림지구내 분양아파트(60~85㎡)를 지을 수 있는 주택용지는 신록개발㈜이 낙찰받았다.

이처럼 광주 택지지구내 주택용지가 한꺼번에 팔린 것은 이례적인 일로 지방 분양시장이 활기를 띠면서 용지 확보전에 돌입한 시행사와 건설사들이 입찰에 대거 참여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