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자금풍향계]채권값으로 본 대한전선 워크아웃設

머니투데이
  • 최명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690
  • 2011.12.18 12: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내년 상반기 만기까진 양호한 거래가..2015년 만기 채권은 반토막

대한전선 (3,105원 보합0 0.0%) 워크아웃설이 자금 시장을 뒤흔들었다. 신용등급 강등에 부채비율이 증가했다는 소식에 워크아웃을 신청했다는 루머까지 돌았다. 회사 측이 워크아웃설을 퍼트린 사람을 찾아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이례적인 공시까지 내며 진화에 나섰지만 주가는 폭락하고 채권 가격도 요동을 쳤다.

대한전선 채권 중 5개 종목이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만기가 짧은 종목은 비교적 양호한 가격대를 보이지만 만기가 긴 종목은 가격 급락세를 보였다. 채권 시장은 내년 초까지는 대한전선의 원리금 상환이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물론 그 이후는 경제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밖에 없다는 판단이다.

◇채권 값으로 본 대한전선= 대한전선 채권 중 거래가 이뤄지는 종목은 146회차, 150회차, 151-1회차, 151-2회차, 152회차 등 5개 종목이다.

종목별로 가장 만기가 빨리 도래하는 것은 150회차로 이달 17일이 만기로 이미 원리금 상환이 마무리됐다. 151-1회차는 내년 2월, 146회차는 내년 6월 5일에 만기가 도래한다. 151-2회차는 내년 8월 7일에 각각 만기가 도래한다. 가장 늦게 만기가 도래하는 것은 152회차로 오는 2015년이 만기 예정이다.(표 참조)
[자금풍향계]채권값으로 본 대한전선 워크아웃設

채권의 거래 단위는 액면 1만원이 기본이다. 만기까지 보유하고 있으면 액면 1만원에 정해진 이자를 더해준다. 채권을 액면가보다 낮은 값에 사면 그만큼 추가 이익을 얻게 된다.

워크아웃설이 돌던 지난 16일 대한전선 채권은 모두 액면가 밑에서 거래가 이뤄졌다. 146회차 채권은 9889원(-1.1%)에 장을 마감했고 151-1회차는 9600원(-4.0%), 151-2회차는 8500원에 거래됐다. 만기가 이미 도래한 150회차만 액면가보다 높은 1만170원에 거래를 마쳤다.

심각한 것은 152회차로 40% 손실을 보인 5953원에 거래됐다. 액면가에 인수한 투자자라면 40%가 넘는 손실을 입은 셈이다. 반대로 현재 가격에서 투자를 하고 만기인 2015년 3월 21일에 원리금을 상환받으면 80%가 넘는 수익을 거두게 된다.

◇내년 1분기까진 양호..그 이후는?=
채권 가격만 보면 내년 초까진 대한전선의 원리금 지급이 큰 문제는 아닐 것이란 평가다. 6월 마감인 146회차도 1%, 2월 마감인 151-1회차도 4% 수준의 손실율만 보이고 있다. 하지만 8월 마감부턴 두자릿수 손실율을 보이고 있다.

실제로 대한전선의 부채 중 단기차입금이 차지하는 비중은 9525억원으로 절대적인 비중을 보이고 있으며 내년 1분기까지 만기가 도래하는 차입금도 3500억원 수준을 보이고 있다.

회사측과 채권은행은 대한전선의 재무구조 개선 작업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내년 초까진 원리금 상환 계획을 마련해 둔 상태고 오는 28일 입금될 예정인 노벨리스코리아 매각 대금(780억원)과 매각 작업이 마무리단계인 시흥공장 부지(1900억원)의 자금이 유입되면 추가적인 재무구조 개선도 예상된다.

증권업계에선 은행채무에 비해 우발채무 비중이 높아 은행주도의 워크아웃 개시는 쉽지 않을 것이란 평가다. 추가적인 재무구조 개선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증자 등도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

◇연말 회사채 발행 시장은 활황=연말이 되면서 회사채 발행 시장은 활황을 보이고 있다. 시중금리가 낮은 수준을 유지하면서 선제적으로 자금을 조달하려는 대기업들의 회사채 발행이 많다.

12월 셋째주 회사채 시장에선 포스코파워가 3000억원 규모의 회사채를 발행하는 것을 비롯해 웅진에너지(1200억원) 케이티(3000억원) 등이 대규모 발행에 나선다. 업황이 좋지 않은 STX조선해양의 경우 1000억원 규모의 BW 발행에 나선다.
[자금풍향계]채권값으로 본 대한전선 워크아웃設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