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中 내년 상반기 中企지원정책, 공업생산 11% 유지

머니투데이
  • 베이징=홍찬선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2.27 09: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안정적 취업 유지하기 위해 공업생산 적정증가율 필요

중국은 적정한 취업을 유지하기 위해 내년 상반기에 중소기업 지원정책을 적극적으로 시행해 공업생산 증가율을 11%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했다.

먀웨이(苗?) 공업정보화부 부장(한국의 지식경제부 장관)은 26일 열린 ‘전국 공업 및 정보화 업무 회의’에서 “공업생산이 1%포인트 낮아질 때마다 일자리가 100만개 줄어든다”며 “내년 상반기에 중소기업 지원 정책을 집중적으로 펼쳐 공업생산 증가율을 11% 안팎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먀오 부장은 “중소기업 지원정책에는 감세 등을 통한 부담경감, 중소기업을 위한 공공서비스 제고, 혁신형-취업형-첨단과학기술형 중소기업의 지원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지난 10월과 11월의 공업생산 증가율은 각각 13.2%와 12.4%로 4분기 들어 지속적으로 성장률이 떨어지고 있어 적극적 지원 정책이 없으면 내년에는 11% 아래로 떨어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만전자, 추락 좀 그만"…삼성전자 85층 주주의 절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