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황종합]임진년 개장 첫날, 겨우 체면치레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1.02 16: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스피, 기관 매수덕분에 강보합 마감· 코스닥, 1%대 상승…정치테마주 '급등'

임진년 첫 거래일, 국내 증시는 '체면치레'에 만족했다.

코스피지수는 장중 대부분 약세를 보이다 장 막판 상승으로 전환, 강보합으로 장을 마감했다. 그나마 코스닥은 '형님' 코스피를 웃도는 성적인 1%대 상승을 기록했다.

미국의 양호한 경제지표에도 불구하고 스페인 재정적자 확대 등으로 유로존(유로화 사용국가) 재정위기 우려가 재부상하며 투자심리가 완전히 회복되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었다.

◇탄력 없는 코스피, 강보합 마무리…IT株↑

2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0.63포인트(0.03%) 오른 1826.37로 마감했다. 이틀 연속 상승했지만 2011년 마지막 거래일의 종가(1825.74)와 별반 차이가 없었다.

소폭 상승으로 출발한 코스피는 외국인과 프로그램 매물에 약보합권에서 오르내리는 모습을 나타냈다. 다만 장 마감을 앞두고 기관의 매수세에 힘입어 하락폭을 줄이며 첫 거래일 기준으로 4년 연속 오르는 데 성공했다.

기관은 2317억원 순매수를 기록했다. 투신(자산운용사)이 1597억원, 연기금이 218억원어치 샀다. 개인은 71억원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1005억원 순매도했다. 프로그램 매매에서 매도 물량이 쏟아졌다. 차익 거래에서 1270억원, 비차익 거래에서 2048억원의 매도 물량이 나오면서 전체적으로 3318억원 순매도를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기관의 매수세가 집중된 전기전자(IT) 업종의 상승이 눈에 띈다. 의약품과 함께 IT업종 지수는 2.3% 올랐다.

반도체 가격 상승에 하이닉스반도체가 7% 가까이 급등했으며 삼성전자도 2%대 상승하며 108만원을 회복했다. 섬유의복과 의료정밀, 건설업, 제조업, 서비스업 등도 상승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반면 비금속광물과 보험 업종은 2% 안팎으로 하락했으며 통신, 전기가스, 증권, 종이목재, 유통업 등도 약세를 보였다.

시총 상위종목 중에는 하락 종목이 더 많았다. 한국전력과 SK이노베이션, 포스코 등이 1%대 하락률을 보였다. 삼성생명, KB금융, 기아차, 현대차 등도 약세로 장을 마감했다.

반면 LG화학과 현대중공업, S-OIL, 현대모비스 등은 지난해 폐장일 대비 오름세를 보였다.

이날 상한가 12개를 포함해 334개 종목이 상승했다. 하한가 없이 491개 종목은 하락했다. 74개 종목은 보합세로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은 사흘 만에 상승 반전했다. 전날보다 4.0원 오른 1155.8원으로 마감했다. 코스피200지수선물 3월물은 0.65p(0.27%) 오른 239.25에 장 마감했다. 국고채권 3년물 금리는 전일과 같은 3.34%(오전 11시 30분 기준)를 나타내고 있다.

◇코스닥, 개인·기관 사자에 1%대 상승

코스닥지수는 '형님' 코스피를 웃도는 성적으로 웃었다.

이날 코스닥은 전날보다 6.61포인트(1.32%) 오른 506.79로 마감했다. 사흘째 상승세를 이어가는데 성공했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42억원, 53억원 매수 우위를 나타내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외국인은 84억원 순매도세를 보였다.

대다수 업종이 상승했다. 소프트웨어 업종이 5.64% 급등으로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했다. 대표적인 정치 테마주인 안철수연구소 (63,300원 상승900 1.4%)비트컴퓨터 (9,560원 상승100 1.1%)의 급등 때문이다.

안철수연구소는 이날 15만9800원으로 마감하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비트컴퓨터 역시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으며 6160원으로 마감했다. 나흘째 상한가 행진을 기록했다.

의료정밀기기, 통신장비, 화학, 정보기기 등도 2~3%대 상승세를 나타냈다. 인터넷, 반도체, 정보기기, 유통, 음식료담배, 운송, 출판매체복제 등은 1%대 올랐다.

반면 섬유의류와 비금속 업종은 1%대 뒤로 밀렸으며 금속, 오락문화, 방송서비스 등도 소폭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주들도 상승세가 우세했다. 다음, 에스에프에이, 포스코ICT, CJ오쇼핑이 1~3%대 올랐다. 반면 셀트리온, SK브로드벤드는 1%대 하락했으며 3S는 4.38% 미끄러졌다.

주요 종목으로는 저출산 정책 관련주들이 보육 지원 확대 기대에 아가방컴퍼니 (2,705원 상승140 5.5%)보령메디앙스 (4,195원 상승1435 -25.5%)가 2∼3%가량 상승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상한가 29개를 포함해 568개 종목이 상승세다. 하락 종목은 하한가 4개 등 387개며 59개 종목은 보합으로 마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