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주식투자로 10억이상 번 사람들 모인 동호회!

머니투데이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1.02 16: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주식투자로 10억이상 번 사람들 모인 동호회!
이제는 대한민국 성인이라면 누구나 주식을 할 정도로 주식은 대중화되었다.
하지만 이렇게 많은 사람들 가운데 주식으로 돈 벌었다는 사람들은 주위에서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주식으로 성공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그런데 최근 성공하기 힘든 주식시장에서 크게 수익 낸 사람들이 모인 동호회가 세상에 알려지면서 크게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실제로 이곳은 10억 이상 벌어들인 사람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을 정도인데 수익 내는 사람들이 많아 사람들은 이곳을 주식시장의 ‘무릉도원’이라고 부르고 있다.

그렇다면 주식시장의 ‘무릉도원’으로 불리는 이 동호회는 어디이며 누가 운영하는 것일까?
화제의 동호회는 바로 '주식투자로 100억 만들기( //cafe.daum.net/redstock100 ) 라는 곳으로 동호회를 운영하는 사람은 다름 아닌 대한민국 최초 ‘20대 슈퍼개미’ 신화를 이룩한 ‘복재성’씨이다.

이제는 연예인 못지않을 정도로 유명인이 된 슈퍼개미 ‘복재성’씨 그는 19살 소액으로 성공하기 힘들다는 주식시장에서 300만 원으로 주식투자를 시작해 100억 원대 슈퍼개미로 성공한 실제 주인공으로 지금까지 역대 슈퍼개미들 가운데 가장 적은 돈으로 성공한 사람이다.

또한 KBS, SBS 등 수많은 방송에 ‘20대 100억 부자’로 출연하여 자신이 사는 모습을 그대로 공개해 많은 부러움을 한 몸에 받기도 했다.

그런데 무슨 이유로 그가 운영하는 동호회가 주식시장의 무릉도원으로 불리게 된 것일까?
그 이유는 바로 지난 2006년 ‘20대 슈퍼개미’로 세상에 알려져 있던 시점에 ‘복재성’씨가 이 동호회 카페를 개설하여 매일 무료로 사람들에게 종목을 추천해주면서 손실로 힘든 개인투자자들이 수익을 낼 수 있도록 도와주었기 때문이다.

실제로 슈퍼개미 옆에만 있어도 돈을 번다는 말처럼 무료로 추천되는 종목을 따라했을 뿐인데 많은 사람들이 큰 수익을 얻게 되었고 심지어 원금 회복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게 되자 화제가 되면서 무릉도원으로 불리게 된 것이다.

그래서 이 부분을 확인하기 위해 그의 무료추천종목을 확인해본 결과 높은 적중률과 수익률이 검증되었으며 카페회원들은 "이곳에서 수익을 본 사람들 90%이상은 나를 포함해 모두 손실로 지쳐 이곳을 찾아온 사람일 것입니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렇다면 주식시장의 무릉도원을 만들어낸 슈퍼개미 '복재성' 그가 왜 아무런 대가 없이 이런 일을 시작하게 된 것일까?

이 일을 시작하게 된 시점은 고액연봉의 애널리스트를 은퇴하면서 시작된다.
사실 슈퍼개미로 성공 후 증권가의 전설을 만들며 수많은 회사로부터 스카우트제의를 받게 되었다.
그리고 그때 당시 23세 나이로 대한민국 최연소 애널리스트로 활동을 시작하게 되었는데 그 기록은 아직도 깨지지 않고 있으며 활동당시에도 베스트 전문가로 선발되는 등 단기간에 최정상의 자리에 올라 사람들을 놀라게 하였다.

하지만 이런 애널리스트 생활은 오히려 그의 인생을 바꿔놓는 전환점이 되었다.
이미 주식으로 많은 부를 쌓았던 그였기에 회사의 이익만을 위해서 일해야 하는 애널리스트 생활에 회의를 느끼게 된 것이다.

결국 모든 일에 회의를 느낀 그는 은퇴를 하게 되었고 한동안 방황하던 중 자신은 이미 많은 돈은 벌었으므로 돈보다 보람되고 의미 있는 일을 해야겠다고 결심하게 된다.

처음에는 증권계를 떠나 무료봉사를 다니며 살았다.
하지만 주위에 주식투자로 인한 손실로 힘들어 하는 사람들을 자주 접하게 되면서 자신의 능력으로 손실로 힘들어 하는 개인투자자들을 돕는 일을 선택하였고 지금에 이르게 된 것이다.

지금도 그는 개인투자자들을 위해 매일 무료로 종목을 추천해주고 있으며 현재 운영 중인 ‘주식투자로 100억 만들기’ ( //cafe.daum.net/redstock100 )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언제나 새로운 신화를 만들어 내며 세상을 놀라게 한 슈퍼개미 그의 노력이 주식시장을 전부 바꿔놓을 수는 없다.

하지만 중요한 것은 그가 삭막한 주식시장을 밝게 비추는 한줄기 빛이 되었다는 것은 사실이며 앞으로 그가 태양이 될지 아니면 한줄기 빛으로 남을지는 앞으로 더 지켜보아야 할 것이다.








※ 본 자료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비즈니스정보입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