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올 봄 전세 재계약하려면 3000만원 있어야

  • 최보윤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1.03 15: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올 봄 계약기간 2년이 끝나는 전셋집은 재계약에 평균 3,000만 원 가량을 더 내야할 것으로 보입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가 현재 전국 아파트의 평균 전셋값을 2년 전과 비교한 결과 2,920만원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의 평균 전셋값은 2억1,524만원에서 2억6,009만원으로 올라 재계약 추가 비용이 평균 4,500만원에 달했습니다.

수도권 전체의 평균 재계약 추가 비용은 3,263만원으로 집계됐고 지방에서는 부산(3,877만원)과 대전의 전셋값(3,312만원)이 크게 올라 평균 3,000만 원 이상의 추가 금액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