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종합) 한명숙 광주 방문 "민주주의 심장서 정권교체 다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1.19 17: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민주통합당 한명숙 대표가 19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박관현 열사 묘지를 참배한 뒤 묘비를 읽고 있다  News1 김태성 기자
민주통합당 한명숙 대표가 19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박관현 열사 묘지를 참배한 뒤 묘비를 읽고 있다 News1 김태성 기자


1·15전당대회를 통해 선출된 민주통합당(민주당) 신임지도부가 18일 부산 방문에 이어 19일 민주당의 전통적 텃밭으로 자리잡아온 광주를 찾았다. 민주통합당 지도부 선출 이후 광주 방문은 처음이다.

전날 김해 봉하마을에 들른 뒤 부산에서 지역순회 차원의 첫 최고위원회의를 가진 한명숙 대표 등 민주당 신임지도부는 이날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의 5·18 국립묘지를 참배했다.

한 대표와 문성근 박영선 박지원 이인영 김부겸 최고위원, 김진표 원내대표 등 신임 지도부는 이날 오전 8시 반께 5·18국립묘지에 도착했다.

한 대표는 국립묘지 앞에 마련된 방명록에 "민주주의 심장 광주에서 정권교체 다짐합니다"라고 적은 뒤 곧바로 5·18민중항쟁추모탑으로 이동,희생자와 유가족을 위해 헌화하고 분향했다.
한 대표는 이어 이 지역의 상징적 인물인 '박관현의 묘'를 제일 먼저 둘러본 뒤 고(故) 이한열 열사의 묘비가 있는 구묘역을 찾았다.

한 대표는 이한열 열사의 어머니 배은심 여사와 만난 자리에서 "진보적 정권교체를 꼭 이뤄내겠다. 우리가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정권교체와 총선승리는 우리에게 부여된 절체절명의 소명이라는 것을 가슴 깊이 새겨 우리의 꿈을 반드시 이루겠다"고 말했다.

이날 5·18국립묘지 참배에는 박준영 전남지사, 강운태 광주시장, 이낙연·강기정·장병완 의원 등 광주·전남출신 의원들도 참석했다.

민주당 지도부는 이어 광주 광역시당에서 최고위원회의 및 기자간담회를 가진 뒤 광주의 대표적 재래시장인 양동시장을 방문, 상인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민주당은 20일 대전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연 후 일부 최고위원들은 정봉주 전 의원이 이감된 홍성교도소를 방문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