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과 16범 조폭' 주부 핸드백 슬쩍했다가 덜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27 08:0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광주=뉴스1) 김호 기자= 광주북부경찰서는 27일 주부의 손가방을 훔친 혐의(절도)로 광주 모 조직폭력단 행동대원 유모(3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유씨는 지난 18일 낮 12시30분께 광주시 북구 모 아파트 주차장 화단에 올려져 있던 현금과 상품권, 신용카드 등 550만원 상당의 금품이 든 주부 박모(46ㆍ여)씨의 손가방을 몰래 가져간 혐의다.

조사결과 유씨는 이 아파트를 지나던중 박씨가 실수로 두고간 손가방을 우연히 발견하고 슬쩍한 것으로 드러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