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동영상] 자유선진당 "국민공감 없는 통합이나 연대는 없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3.14 17: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News1) 심혜민 기자 자유선진당이 14일 박세일 국민생각 대표가 "비박(비박근혜)연대를 추진하자"고 제안한데 대해 완곡한 거절을 표했다.

문정림 자유선진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통합 및 연대에 대해 공식적인 논의를 한 바 없으며 앞으로도 정치공학을 이용하기보다는 지역사회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변인은 "국민공감 없는 통합이나 연대는 있을 수 없다"며 "(자유선진당은)앞으로도 제3정당으로서 거대양당 구조를 혁파하며 당당하게 나아갈 것"이라 강조했다.

그는 새누리당에 대한 쓴소리도 덧붙였다.

문 대변인은 "현 정권의 실정과 새누리당에 대한 국민의 실망과 비판, 보수로서 가치조차 포기한 새누리당으로 인해 정치권의 변화가 일어났다"며 "새누리당은 반성해야만 한다"고 일침을 놓았다.

박세일 국민생각 대표는 1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자유선진당을 포함한 보수정당들에게 "조건 없는 즉각적인 연대와 통합"을 제안했다.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