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배기운 후보, 9일 나주병원 앞 대규모 거리 유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08 17:4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나주=뉴스1) 김한식 기자=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가 지난 6일 오후 전남 화순에서배기운 후보의 손을 잡고 유세현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News1 김태성 기자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가 지난 6일 오후 전남 화순에서배기운 후보의 손을 잡고 유세현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News1 김태성 기자


전남 나주ㆍ화순 야권단일후보인 민주통합당 배기운 후보는 9일 오전 9시30분 나주병원 앞에서 대규모 거리유세를 펼친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유세에는 통합진보당 전종덕 위원장과 민주통합당 박지원 최고위원, 민주통합당 나주·화순 시군의장단과 민주통합당과 통합진보당 당원, 지역민 등이 참가할 예정이다.

통합진보당 전종덕 위원장은 이번 유세에서 “통합진보당·민주통합당의 후보단일화는 12월 대선 승리를 위한 시대정신이다”면서 “분열과 갈등의 지역사회를 치유하고, 발전시킬 후보는 야권단일후보 배기운 후보뿐이다”고 강조할 계획이다.

박지원 최고위원도 지난달 29일에 이어 두번째 나주를 방문해 야권단일화를 이룬 배 후보에 대한 고(故) 김대중 대통령 비서출신으로서의 끈끈한 동지애를 과시하며 거리 지원유세에 동참한다.

박 최고위원은 “‘공천 결과에 불복해 탈당한 사람, 무소속을 돕는 사람은 모두 해당행위’라는 중앙당의 의지를 명확히 밝히고 ‘복당은 절대 없다’는 한명숙 대표의 선언을 다시 한번 확인할 것”이라면서 “배기운·전종덕의 후보단일화는 고 김 대통령께서 생전 강조하셨던 ‘화합’ 정치의 실천이다”고 강조할 방침이다.

배후보 측은보도자료를 통해 “9일 대규모 거리유세는 전국 최초로 야권단일화를 이뤄낸 나주·화순 지역민의 민주정권 재창출의 염원을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면서 “배기운 후보의 승리를 통해 ‘막장정치·막장선거의 주범 막장 후보 최인기를 심판하자”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