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투표 현장] 제주 "몸이 불편해도 투표는 해야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11 17: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제주=뉴스1) 송기평 기자=
거동이 불편한 부모씨가 11일 (사)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총연합회의 도움을 받아투표를 마친 뒤 제주시 화북주공아파트내투표소에서 나오고 있다.  News1 제주취재본부
거동이 불편한 부모씨가 11일 (사)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총연합회의 도움을 받아투표를 마친 뒤 제주시 화북주공아파트내투표소에서 나오고 있다. News1 제주취재본부



11일 제주도 지역 투표소에는 거동이 불편한 유권자의 소중한 한표가 잇따랐다.

이날 오후 2시께 제주시 화북주공아파트 단지내 투표소에는 부모(54·여)씨와 박모(49·여)씨가 (사)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총연합회의 도움으로 소중한 참정권을 행사했다.

부모씨는 “지난 18대 총선에서는 투표소까지 찾아가는 게 불편해 기권했는데 이번에는 투표권을 행사해 기쁘다”며 “이처럼 작은 것 하나라도 신경을 써주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장애인 복지에 대해 관심을 가진 후보가 당선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사)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총연합회는 이날 제주시에 거주하는 시각장애인, 중증장애인 등 12명을 1대의 장애인 리프트차량을 이용해 자원봉사자와 함께 투표소까지 교통편의를 제공했다.

이에 앞서 제주시 한림읍에 거주하는 올해 112세 신행년 할머니도 이 단체의 도움으로 투표권을 행사했다.


 News1 제주취재본부
News1 제주취재본부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