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전문] 이건희 회장 인터뷰에 대한 이맹희씨 입장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23 13: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건희 회장 인터뷰에 대한 본인(이맹희)의 입장

1. 나는 삼성가의 장자로서 삼성이 더욱 잘 되길 바랬습니다.
그런데, 최근에 건희가 어린애 같은 발언을 하는 것을 듣고 몹시 당황했습니다.
앞으로 삼성을 누가 끌고 나갈건지 걱정이 됩니다.

2. 건희는 현재까지 형제지간에 불화만 가중시켜왔고, 늘 자기 욕심만 챙겨왔습니다.
한 푼도 안주겠다는, 그런 탐욕이 이 소송을 초래한 겁니다.
최근에야 건희가 숨겨왔던 그 엄청난 차명재산이 세상에 알려진 것은 그 증거가 아니겠습니까?

3. 이게 헌법재판소까지 갈 일입니까?

4. 이 소송은 내 뜻이고, 내 의지입니다.

5. 나는 삼성을 노리고 이런 소송을 하는 것이 아닙니다.
진실을 밝혀서 잘 못된 것을 바로 잡는 것이 내 목적입니다.
소송이 진행되면서 모든 것이 밝혀질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맹희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