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BC, 기자출입금지? 보도국 폐쇄

머니투데이
  • 전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5.17 11: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문화방송(MBC)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본사 보도국 출입구를 전면 폐쇄한 것으로 알려졌다.

MBC 노조는 17일 사측이 전날 오후 4시경 보도국에서 MBC기자회가 농성하는 정황을 포착, 보도국이 위치한 5층 엘리베이터 운행을 정지시키고 비상구 계단의 출입통로도 셔터를 내려 폐쇄했다고 주장했다.

MBC노조는 트위터(@saveourmbc)를 통해 "'시용기자' 채용을 강행하고 있는 김재철 일당이 보도국을 출입할 수 없도록 임시 비표를 발급하고 폐쇄!"라고 알렸다. 또 "구직자들을 기만하고 영혼 없는 뉴스 만들기를 강요하는 김재철과 부역자들! 반드시 법의 심판대에 올려질 겁니다"라고 주장했다.

MBC 노조가 트위터 등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린 사진에 따르면 사측은 엘리베이터 앞에 알림문을 통해 '보도국에서 시위가 예상됨에 따라 뉴스의 정상적인 방송을 위하여 일부 출입구를 폐쇄하고 엘리베이터 운행을 일부 조정하게 되었습니다. 사원 여러분의 많은 이해를 바랍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MBC 기자회는 사측이 파업 대체인력인 시용 기자 채용을 진행하자 이에 반발해 보도국 농성 시위를 계획했다. 기자회는 회사 측이 시용기자 모집 공고를 내자 "사측이 보도부문의 강고한 파업대오를 깨뜨리기 위해 시용기자 200여명을 뽑겠다고 나섰다"고 비난했다.

MBC 노조 관계자는 "창사 이래 처음으로 보도국으로 통하는 모든 철문이 봉쇄됐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웨이퍼 치켜든 바이든…선택 강요 받는 삼성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