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 두번째 사회적기업 '글로벌투게더김제' 설립

머니투데이
  • 오동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6.19 11: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글로벌투게더김제 개소식 및 업무협약식 열어..다문화가족 지원

삼성은 19일 사회적기업 '사단법인 글로벌투게더김제' 개소식과 함께 업무 협약식을 갖고 다문화가족 지원 사회적기업 확산에 나섰다.

개소 및 업무 협약식에는 다문화가족 100여명을 비롯해 최원규 법인 이사장 및 이사진, 서준희 삼성사회봉사단 사장, 이건식 전북 김제시장, 최규성, 이자스민 국회의원, 김문철 시의장 및 도/시의원, 이재인 청와대 여성가족비서관, 이복실 여성가족부 정책실장 등이 참석했다.

삼성은 다문화가족을 지원하는 사회적기업으로 지난해 3월 설립한 1호 글로벌투게더음성(충북 음성 소재)에 이어 2호 글로벌투게더김제를 설립한 것이다.

'(사)글로벌투게더음성'은 다문화가족의 적응, 교육, 소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지역 사회의 성공적인 모델로 발전했으며 특히, 카페'이음' 수익사업을 통해 결혼이민자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사회적 기업의 모델로 발전해 가고 있다.

삼성은 '(사)글로벌투게더음성'이 안정화 단계에 진입해, 올해 첫 확산 모델로 '글로벌투게더김제'를 설립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글로벌투게더김제'는 다문화가족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적 기업으로 삼성과 전북 김제시간의 긴밀한 협력 아래 설립됐다.

김제시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운영 위탁 및 행정지원 등을 제공하고, 삼성은 센터 환경개선 및 수익사업 투자와 컨설팅 등을 제공해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글로벌투게더김제'는 특화된 취/창업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하반기에는 김제시 특성에 맞는 수익사업을 전개해 결혼이민자들에게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한편, 최원규 (사)글로벌투게더김제 이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글로벌투게더김제의 꿈은 다문화가족에게 필요한 각종 교육은 물론 다문화가족들이 자립해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다는 희망을 주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서준희 삼성사회봉사단 사장은 "글로벌 투게더김제가 우리 모두의 열린 마음을 바탕으로 민관협력의 시너지를 발휘해 결혼이민자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정착하는데 기여하는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