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 "우리집은 러닝머신 옷걸이"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채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7.17 17: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아내가 주문한 특별한 옷걸이는 무엇일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일반적인 옷걸이 대신 가정용 자전거 운동기구의 모습이 담겨있다. 게시물을 작성한 남편은 아내가 운동기구를 구입한 뒤 얼마 사용하지 않고 옷을 걸어둘 것을 암시해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라고 제목을 정한 것으로 보인다.

아내가 주문한 새 옷걸이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우리 집에는 러닝머신 옷걸이 있는데", "처음에는 의욕 충만해서 열심히 운동하다 결국 옷걸이 신세", "운동 하지도 않으면서 계속 주문해서 늘어나는 옷걸이들...우리 집이랑 비슷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는 한국이 압도하지만…배터리는 중국 추격 못피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