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우표와 함께 떠나는 세계유산 여행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7.3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 하회마을과 양동마을 소재 세계유산 특별우표 발행

우표와 함께 떠나는 세계유산 여행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는 경북 안동 하회마을과 경주 양동마을을 소재로 한 세계유산 특별우표 2종(130만 장)을 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수백 년의 역사와 문화가 그대로 살아 숨 쉬는 안동 하회마을과 경주 양동마을은 조선시대부터 이어져 내려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집성촌으로서 지난 2010년에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됐다.

이번에 발행되는 우표는 하회마을의 류성룡이 학문연구와 제자 양성을 위해 세웠던 '옥연정사'와 국보로 지정된 '하회탈'을, 그리고 양동마을 이언적의 살림집으로 가옥의 공간 구성과 건축 형식이 빼어난 '향단'을 소개하고 있다.

김명룡 우정사업본부장은 "세계유산 특별우표 발행을 계기로 자랑스러운 우리 문화유산이 길이 보존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다음 우표는 '공룡의 시대 시리즈우표'로 오는 8월8일 발행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장페달 스톱 없는 치킨산업...빅3, 1조 팔아 2000억 남겼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