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폭염에 철도도 비상 관리 실시

  • 최보윤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8.08 17:1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부가 폭염으로 인한 철도 사고를 막기 위해 비상 점검 체계에 들어갔습니다.

국토해양부와 한국철도공사 측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선로 비틀림이나 전차선로 늘어짐 등의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며 "긴급 복구기관과 비상연락 체계를 확립하고 선로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선로 저항력을 강화하기 위한 자갈을 보충하고, 레일탐상차 등 검측차량을 이용해 선로 틀림개소를 수시로 점검한다는 방침입니다.

한편 고속철도의 경우 18개의 레일온도검지장치가 실시간으로 레일의 온도를 측정해, 레일의 온도가 55℃ 이상이 되는 구간에서는 감속 운행(300㎞ → 230㎞)을 실시하고, 64℃ 이상일 경우에는 운행을 중단하도록돼 있습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