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비그알엑스(vigrx) 한국출시 1년만에 20억육박

머니투데이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8.13 09: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캐나다 GFR PHARMA LTD에서 생산되는 비그알엑스(vigrx) 가 한국시장 진출 채 1년도 되지 않아 대박을 터트렸다.

비그알엑스(vigrx)가 한국식약청으로부터 정식통관절차를 마친 2011년9월부터 판매를 시작했으며 채 6개월도 되지 않아 매출10억 원을 넘어 최근 누적 매출이 20억 원을 육박하고 있다
한국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회사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당초 예상했던 판매량보다 200%이상 많이 판매가 되고 있어 물량 수급에 차질이 발생하고 있으며 캐나다 본사에 생산량을 늘려 줄 것을 요청 한 상태라고 했다.

비그알엑스(vigrx) 한국출시 1년만에 20억육박

그동안 국내 유명 식품업체 및 제약회사에서도 비그알엑스(vigrx)를 수입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시도했지만, 한국 식약청의 까다로운 통관절차와 캐나다 본사의 철저한 브랜드 보호 정책으로 인해 국내 수입에 곤란을 겪었다.
그러나 3년 이라는 긴 시간을 투자하며 끈임 없이 캐나다 본사를 오가고. 한국 식약청의 까다로운 통관 심사를 통과시킨 한 중소업체의 노력으로 결국 국내 판매의 길이 열리게 되었다.

이처럼 비그알엑스가 높은 실적을 달성한 것에 대해 동종업계 관계자들조차도 놀라는 분위기이며, 특히 해외의 광고방식 보다 국내 건강기능식품법상 철저한 광고 심의를 통하여만 홍보를 할 수 있다는 점, 소비자가격이 결코 저렴하지 않다는 점을 비추어 봤을 때 이같은 매출은 기적이나 다름없다고 볼 수 있다.

해당 판매업체는 이러한 놀라운 매출의 성과는 단지 우연만은 아니라고 강조했다.비그알엑스는 오랜 세월동안 해외교포나 해외쇼핑몰을 통해서 암암리에 판매가 이루어져 왔고, 대부분의 중년 남성들이 알고 있는 제품이라 정식수입이 되었다는 뉴스를 접한 고객들의 수요가 몰리면서 매출이 급상승 했다. 또 최근 불법적으로 판매되는 제품들에 대한 식약청의 대대적인 단속도 한몫을 더했다.
최근 불법적으로 제조 또는 유통되는 제품들은 해외에 서버를 둔 탓에 결제 후 제품을 받지 못해도 구제를 받을 길이 없었다.
이러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쇼핑몰 하단 주소가 해외로 되어 있는 곳은 절대 피하라고 전했다.

- 비그알엑스 코리아 www.vigrxkorea.net
- 문의 : 1644-4313




※ 본 자료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비즈니스정보입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는 한국이 압도하지만…배터리는 중국 추격 못피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