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남기업, 1조규모 '남양주 별내 메가볼시티' 본격 추진

머니투데이
  • 전병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8.20 14: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남양주 별내 메가볼시티 조감도. ⓒ경남기업 제공.
↑남양주 별내 메가볼시티 조감도. ⓒ경남기업 제공.
경남기업 (113원 상승91 -44.6%)이 총 사업비 1조원 규모의 경기 남양주 별내 복합단지 PF(프로젝트파이낸싱)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경남기업은 '남양주 별내 메가볼시티'의 ABS(자산유동화증권) 2730억원 발행을 위해 금융감독원의 최종 승인을 받아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토지대금을 납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2008년 1월 경남기업 컨소시엄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후 부동산 경기침체로 난항을 겪어왔다.

지난 6월 초 국토해양부의 '공모형 PF정상화 방안'에 따라 주거비율 상향조정 등 사업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조정안을 마련, 발주처인 LH와 최종 협의 후 사업추진을 확정했다.

'남양주 별내 메가볼시티'는 국토부 PF 조정위원회를 통해 나온 첫 조정안이다. 이 프로젝트는 7만4987㎡ 부지 위에 주상복합, 상업시설, 주차장 등이 들어서는 스트리트형 쇼핑센터로 건설된다. 2013년 말 착공 예정이다.

주관사와 발주처는 투자자금을 기준으로 경남기업(14.2%) LH(14%)이며 재무적 투 자자의 주관사는 산업은행(8.2%) 국민은행(8.2%) 우리투자증권(8.2%) 농협(8.2%) 등으로 구성돼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