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지송 LH 사장, 강남보금자리지구 입주 직접 챙긴다

머니투데이
  • 이군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9.05 15: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지송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왼쪽)은 5일 오전 서울 강남보금자리 사업지구 현장을 직접 방문, 사업추진 상황을 보고받고 첫 입주준비가 한창인 A2블록(912가구)의 조경, 도로포장, 가구별 하자여부 등을 점검했다. ⓒLH 제공
↑이지송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왼쪽)은 5일 오전 서울 강남보금자리 사업지구 현장을 직접 방문, 사업추진 상황을 보고받고 첫 입주준비가 한창인 A2블록(912가구)의 조경, 도로포장, 가구별 하자여부 등을 점검했다. ⓒLH 제공
이지송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보금자리주택 가운데 가장 먼저 입주하는 서울 강남지구를 직접 챙기고 나섰다.

이 사장은 5일 오전 강남보금자리 사업지구 현장을 직접 방문, 사업추진 상황을 보고받고 첫 입주준비가 한창인 A2블록(912가구)의 조경, 도로포장, 가구별 하자여부 등을 직접 점검했다.

특히 무작위로 일부 가구를 방문해 층간소음, 도배지, 창문개폐 등 내부 상태를 일일이 확인하면서 시공사와 현장직원들에게 오는 14일 입주예정인 912가구 전 가구에서 하자도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할 것을 지시했다.

현장점검을 마친 이 사장은 시공사와 현장직원들에 "최일선에서 보금자리사업의 성공적 완수를 위해 일하고 있는 만큼 역사를 남긴다는 장인정신을 가지고 한 치의 실수가 없도록 마지막까지 애써 달라"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