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스코, 제품검사증명서 원본 조회서비스 운영

머니투데이
  • 포항=신계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9.10 13: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포스코, 제품검사증명서 원본 조회서비스 운영
포스코(회장 정준양)가 최근 철강제품검사증명서의 위변조 행위를 방지해 고객사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10일 포스코에 따르면 인터넷 웹사이트(www.steel-n.com)에서 회원가입 없이도 누구나 쉽게 제품검사증명서의 원본을 확인할 수 있는 원본조회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한국철강협회는 부적합철강재신고센터(02-559-3544)를 운영해 사안에 따라 신고포상금을 건당 최고 1000만 원까지 차등 지급한다.

이는 전 세계적으로 철강제품의 공급과잉 상태가 계속되고 국내 철강시장이 장기간 불황에 접어들면서 일부 철강판매상들이 외국산 저가 철강제품을 포스코 제품으로 둔갑시켜 불법 유통·판매해 판매단가 차익을 노리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포스코는 지난 2개월간 검사증명서의 불법 위·변조 사례를 모니터링한 결과 총 4건의 사례를 적발해 조사하고 있다.

포스코관계자는 "철강제품 사용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건전한 철강유통시장을 형성하기 위해 관련제도를 보완하는 한편 철강업계 관계자들의 윤리의식를 재정립하는 노력을 강화, 불법행위의 예방과 퇴출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