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남스타일, 美빌보드 2위…싸이 반응은?

스타뉴스
  • 길혜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7,915
  • 2012.09.27 09: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빌보드 1위땐 상의 탈의한 채 강남스타일 부를것" 공약

<화면캡처=미국 빌보드 차트 홈페이지 메인화면>
<화면캡처=미국 빌보드 차트 홈페이지 메인화면>
개성파 싱어송라이터 싸이가 미국 빌보드 싱글 메인 차트에서 2위를 차지한 뒤 감격적 소감을 밝혔다.

싸이의 매니저는 27일 오전 8시10분께 스타뉴스에 "방금 싸이와 전화통화를 했다"며 "지금은 본인 역시 '강남스타일'이 최신 빌보드 차트에서 2위를 한 것을 알고 있다"고 전했다.

매니저는 "싸이는 '이게 웬일이냐'며 기쁨 속에 스스로도 놀라워했다"라며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면 아마 그 때 정식으로 많은 분들에 느낌을 전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현재 미국 빌보드 차트 홈페이지에 따르면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최신(10월6일자) 차트 중 싱글 메인 차트인 핫 100 차트에서 마룬 파이브의 '원 모어 나이트'에 이어 2위에 올랐다. 2주 전 64위, 1주 전 11위에 이은 또 한 번의 쾌거를 이룩했다. 한국 가수의 노래는 물론 한국어 곡 사상 최고 순위다.

빌보드는 싸이 '강남스타일'의 핫 100 차트 2위 소식을 이날 홈페이지 메인 화면을 통해 전했다. 또한 '싸이, 이제 1위까지는 단 한 계단 남았다'는 글도 올렸다.

한편 싸이는 20일 간의 미국 일정은 마치고 지난 25일 귀국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술자리에서 농담으로라도 빌보드에 대한 상상도 해본 적이 없었다"며 "이런 일이 일어날 수가 있는지 황당하고 지금도 매 순간 짐 캐리의 '트루먼쇼'를 찍는 기분으로 마치 몰래카메라를 찍는 느낌도 난다"고 말했다.

싸이는 '빌보드 1위를 차지한다면'이란 질문에는 "가장 많은 시민들이 관람할 수 있는 모처에 무대를 설치하고 상의를 탈의한 채 '강남스타일'을 부르겠다"고 답했다.

싸이는 현재 대학 및 기업 행사 등을 국내 스케줄을 소화 중이며 10월 중순 다시 미국으로 떠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